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속 이물질 유입’ 중국산 과자 판매중단·회수
입력 2019.02.14 (17:47) 수정 2019.02.14 (17:50) 사회
‘금속 이물질 유입’ 중국산 과자 판매중단·회수
금속 이물질이 들어간 중국산 과자가 발견돼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회수에 나섰습니다.

식약처는 수입식품판매업체 미성패밀리가 수입·판매한 중국산 '엉클팝 길쭉이 보리과자' 제품에서 금속 이물질이 제조 과정에서 혼입된 것으로 확인돼 해당 제품을 판매중단 및 회수조치 한다고 오늘(14일) 밝혔습니다.

식약처에 따르면 해당 제품에서는 약 15㎜의 금속 이물질이 확인됐습니다.

회수 대상은 유통기한이 2019년 11월 4일인 제품으로 총 회수량은 1만 2,480kg입니다.

식약처는 이미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에겐 판매 또는 구입처에서 반품해달라고 전했습니다.
  • ‘금속 이물질 유입’ 중국산 과자 판매중단·회수
    • 입력 2019.02.14 (17:47)
    • 수정 2019.02.14 (17:50)
    사회
‘금속 이물질 유입’ 중국산 과자 판매중단·회수
금속 이물질이 들어간 중국산 과자가 발견돼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회수에 나섰습니다.

식약처는 수입식품판매업체 미성패밀리가 수입·판매한 중국산 '엉클팝 길쭉이 보리과자' 제품에서 금속 이물질이 제조 과정에서 혼입된 것으로 확인돼 해당 제품을 판매중단 및 회수조치 한다고 오늘(14일) 밝혔습니다.

식약처에 따르면 해당 제품에서는 약 15㎜의 금속 이물질이 확인됐습니다.

회수 대상은 유통기한이 2019년 11월 4일인 제품으로 총 회수량은 1만 2,480kg입니다.

식약처는 이미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에겐 판매 또는 구입처에서 반품해달라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