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일, 내일 독일서 외교장관회담…강제징용 판결 등 논의
입력 2019.02.14 (19:02) 정치
한일, 내일 독일서 외교장관회담…강제징용 판결 등 논의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내일(현지시각 15일) 독일에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과 한일 외교장관회담을 엽니다.

외교부는 두 장관이 독일에서 열리는 뮌헨 안보회의 참석을 계기로 내일 회담을 열고 한반도 정세와 강제징용 피해자들에 대한 대법원 판결 문제 등 양국 간 관심 사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고노 외무상은 회담에서 한국 법원의 강제징용 판결과 관련해 우리 정부에 요청했던 '한일청구권협정상의 정부 간 협의'에 응할 것을 요구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대해 한국은 "면밀히 검토중"이라는 입장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두 장관은 오는 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릴 제2차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한 공조 방안도 협의할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한일 외교장관은 지난달 23일 스위스 다보스에서 다보스 포럼 계기에 회담을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일, 내일 독일서 외교장관회담…강제징용 판결 등 논의
    • 입력 2019.02.14 (19:02)
    정치
한일, 내일 독일서 외교장관회담…강제징용 판결 등 논의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내일(현지시각 15일) 독일에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과 한일 외교장관회담을 엽니다.

외교부는 두 장관이 독일에서 열리는 뮌헨 안보회의 참석을 계기로 내일 회담을 열고 한반도 정세와 강제징용 피해자들에 대한 대법원 판결 문제 등 양국 간 관심 사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고노 외무상은 회담에서 한국 법원의 강제징용 판결과 관련해 우리 정부에 요청했던 '한일청구권협정상의 정부 간 협의'에 응할 것을 요구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대해 한국은 "면밀히 검토중"이라는 입장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두 장관은 오는 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릴 제2차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한 공조 방안도 협의할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한일 외교장관은 지난달 23일 스위스 다보스에서 다보스 포럼 계기에 회담을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