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희정 부인 “김지은 진술 거짓…미투 아닌 불륜”
입력 2019.02.14 (19:11) 수정 2019.02.14 (19:55)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안희정 부인 “김지은 진술 거짓…미투 아닌 불륜”
동영상영역 끝
안희정 전 지사의 부인 민주원 씨가 안 전 지사에게 실형을 선고한 2심 재판부와 비서 김지은 씨를 비판했습니다.

민 씨는 sns를 통해 "이 사건은 용기 있는 미투가 아니라 불륜"이라며 "상화원 사건에 대한 김 씨 진술은 거짓말"이라고 밝혔습니다.

상화원 사건은, 2017년 안 전 지사 부부와 김씨가 충남 보령의 콘도 상화원에 머물 당시 김씨가 부부의 방에 들어왔는지 여부를 두고 1심 재판에서 쟁점이 된 사안으로, 1심은 부인 민 씨의 증언을 받아들였지만 2심은 김 씨의 진술을 인정했습니다.
  • 안희정 부인 “김지은 진술 거짓…미투 아닌 불륜”
    • 입력 2019.02.14 (19:11)
    • 수정 2019.02.14 (19:55)
    뉴스 7
안희정 부인 “김지은 진술 거짓…미투 아닌 불륜”
안희정 전 지사의 부인 민주원 씨가 안 전 지사에게 실형을 선고한 2심 재판부와 비서 김지은 씨를 비판했습니다.

민 씨는 sns를 통해 "이 사건은 용기 있는 미투가 아니라 불륜"이라며 "상화원 사건에 대한 김 씨 진술은 거짓말"이라고 밝혔습니다.

상화원 사건은, 2017년 안 전 지사 부부와 김씨가 충남 보령의 콘도 상화원에 머물 당시 김씨가 부부의 방에 들어왔는지 여부를 두고 1심 재판에서 쟁점이 된 사안으로, 1심은 부인 민 씨의 증언을 받아들였지만 2심은 김 씨의 진술을 인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