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화 대전공장 또 폭발 사고 ‘3명 사망’…전면 작업 중지
입력 2019.02.14 (19:16) 수정 2019.02.14 (19:55)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한화 대전공장 또 폭발 사고 ‘3명 사망’…전면 작업 중지
동영상영역 끝
[앵커]

대전에 있는 방위 산업체, 한화 대전 사업장에서 폭발 사고가 나 직원 3명이 숨졌습니다.

이 사업장에서는 지난해에도 폭발 사고가 나 근로자 5명이 숨졌습니다.

백상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오전 8시 40분쯤 대전시 외삼동 한화 대전사업장에서 강한 폭발음에 이어 불이 났습니다.

[김영희/인근 주민 : "뭐가 쿵 이러면서 큰 소리가 들리는 거예요. 그래서 저 집에 담이 무너지나 나무 쌓아놓은 게 무너지나 그랬는데 조금 이따 5분 후에 또 나는 거예요."]

불은 40여 분 만에 진화됐지만 품질 검사 담당 직원인 32살 김 모 씨와 조립 담당 직원 25살 김 모 씨 등 3명이 숨졌습니다.

사망자 가운데는 입사한 지 한 달 가량 된 인턴 직원도 있었습니다.

이들은 로켓 연료를 점화하는 물질인 추진제에서 코어를 분리하는 작업을 준비하다 사고를 당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김상선/한화 대전사업장 운영팀장 : "원통 안에 가운데에 코어라고 연필로 보면 연필심 같은 게 하나 들어가 있습니다. 그것을 빼내는 공정인데 그 빼내는 공정의 작업을 하다 난 게 아니라, 작업을 준비하다 난 걸로 확인되고 있습니다."]

이 공장에서는 지난 해 5월에도 근로자들이 로켓 기관에 액체 연료를 주입하던 중 폭발 사고가 나 5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습니다.

대전지방고용노동청은 한화 대전사업장에 전면 작업중지 명령을 내리고 안전 관리 지침 준수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합동수사본부를 꾸리고 전기와 가스, 화약 전문기관 등의 협조를 받아 합동 감식을 벌이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백상현입니다.
  • 한화 대전공장 또 폭발 사고 ‘3명 사망’…전면 작업 중지
    • 입력 2019.02.14 (19:16)
    • 수정 2019.02.14 (19:55)
    뉴스 7
한화 대전공장 또 폭발 사고 ‘3명 사망’…전면 작업 중지
[앵커]

대전에 있는 방위 산업체, 한화 대전 사업장에서 폭발 사고가 나 직원 3명이 숨졌습니다.

이 사업장에서는 지난해에도 폭발 사고가 나 근로자 5명이 숨졌습니다.

백상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오전 8시 40분쯤 대전시 외삼동 한화 대전사업장에서 강한 폭발음에 이어 불이 났습니다.

[김영희/인근 주민 : "뭐가 쿵 이러면서 큰 소리가 들리는 거예요. 그래서 저 집에 담이 무너지나 나무 쌓아놓은 게 무너지나 그랬는데 조금 이따 5분 후에 또 나는 거예요."]

불은 40여 분 만에 진화됐지만 품질 검사 담당 직원인 32살 김 모 씨와 조립 담당 직원 25살 김 모 씨 등 3명이 숨졌습니다.

사망자 가운데는 입사한 지 한 달 가량 된 인턴 직원도 있었습니다.

이들은 로켓 연료를 점화하는 물질인 추진제에서 코어를 분리하는 작업을 준비하다 사고를 당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김상선/한화 대전사업장 운영팀장 : "원통 안에 가운데에 코어라고 연필로 보면 연필심 같은 게 하나 들어가 있습니다. 그것을 빼내는 공정인데 그 빼내는 공정의 작업을 하다 난 게 아니라, 작업을 준비하다 난 걸로 확인되고 있습니다."]

이 공장에서는 지난 해 5월에도 근로자들이 로켓 기관에 액체 연료를 주입하던 중 폭발 사고가 나 5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습니다.

대전지방고용노동청은 한화 대전사업장에 전면 작업중지 명령을 내리고 안전 관리 지침 준수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합동수사본부를 꾸리고 전기와 가스, 화약 전문기관 등의 협조를 받아 합동 감식을 벌이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백상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