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지난해엔 없다더니…‘라돈’ 검출 씰리침대 리콜
입력 2019.02.14 (20:13) 자막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자막뉴스] 지난해엔 없다더니…‘라돈’ 검출 씰리침대 리콜
동영상영역 끝
6개 모델에서 기준치 이상의 라돈이 검출된 씰리 침대의 한 대리점.

매장 모습은 평소와 비슷해 보이지만, 이용자들은 다릅니다.

[리콜대상 씰리침대 구매자/음성변조 : "방사능 검사하는 데서 잔 거 같은 기분이 들잖아요. 돈을 지불해서 밤마다 들어가서 잤다고 생각하니까 당연히 기분이 나쁘죠."]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씰리 코리아에 수거명령을 내린 침대 수는 357개.

여기에 씰리 코리아는 기준치 이하의 라돈이 나온 3개 모델, 140개 제품도 수거를 하기로 했습니다.

모두 같은 메모리 폼이 사용됐기 때문입니다.

[황지영/씰리 코리아 : "같은 기간에 같은 메모리폼을 사용했기 때문에 자체적으로 리콜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지난해 5월 정부 합동조사에서는 문제 제품들을 걸러내지 못했는데, 조사 대상에 씰리코리아가 빠져 있었기 때문입니다.

이를 놓고 원자력안전위원회와 국가기술표준원은 입씨름만 벌이고 있습니다.

[채희연/원안위 생활방사선안전과장 : "조사는 기표원 중심으로 했어요. 선정된 과정은 저희는 잘 몰랐죠."]

[하영선/국가기술표준원 제품시장관리과 : "저희가 아는 바는 없고요. 애초에 기본적인 관리 자체가 다 원안위가 하고 있고..."]

전수 조사에 대한 현실적 어려움을 감안하더라도 정부의 실태 조사에 대한 시급한 보완책이 필요해 보입니다.

KBS 뉴스 김범주입니다.
  • [자막뉴스] 지난해엔 없다더니…‘라돈’ 검출 씰리침대 리콜
    • 입력 2019.02.14 (20:13)
    자막뉴스
[자막뉴스] 지난해엔 없다더니…‘라돈’ 검출 씰리침대 리콜
6개 모델에서 기준치 이상의 라돈이 검출된 씰리 침대의 한 대리점.

매장 모습은 평소와 비슷해 보이지만, 이용자들은 다릅니다.

[리콜대상 씰리침대 구매자/음성변조 : "방사능 검사하는 데서 잔 거 같은 기분이 들잖아요. 돈을 지불해서 밤마다 들어가서 잤다고 생각하니까 당연히 기분이 나쁘죠."]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씰리 코리아에 수거명령을 내린 침대 수는 357개.

여기에 씰리 코리아는 기준치 이하의 라돈이 나온 3개 모델, 140개 제품도 수거를 하기로 했습니다.

모두 같은 메모리 폼이 사용됐기 때문입니다.

[황지영/씰리 코리아 : "같은 기간에 같은 메모리폼을 사용했기 때문에 자체적으로 리콜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지난해 5월 정부 합동조사에서는 문제 제품들을 걸러내지 못했는데, 조사 대상에 씰리코리아가 빠져 있었기 때문입니다.

이를 놓고 원자력안전위원회와 국가기술표준원은 입씨름만 벌이고 있습니다.

[채희연/원안위 생활방사선안전과장 : "조사는 기표원 중심으로 했어요. 선정된 과정은 저희는 잘 몰랐죠."]

[하영선/국가기술표준원 제품시장관리과 : "저희가 아는 바는 없고요. 애초에 기본적인 관리 자체가 다 원안위가 하고 있고..."]

전수 조사에 대한 현실적 어려움을 감안하더라도 정부의 실태 조사에 대한 시급한 보완책이 필요해 보입니다.

KBS 뉴스 김범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