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비산먼지 피해 심각 ...행정 처분
입력 2019.02.14 (20:59) 수정 2019.02.14 (23:06) 뉴스9(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비산먼지 피해 심각 ...행정 처분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정선의 한
석회석 광산에서 발생한 비산먼지로
인근 야산 등에서
환경오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정선군은
해당 업체에 행정 처분을 내렸습니다.

조연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마을 인근 야산 일대가
희뿌옇게 변했습니다.

나뭇가지를 털어내자
희뿌연 가루가 흩날립니다.

환경단체는 이 비산먼지가
인근 석회석광산에서
흘러나왔다고 주장합니다.

이희현/ (사)환경보호국민운동본부
" 비산먼지가 산 위로 올라가서 어떤 나무인지 소나무인지 잣나무인지를 구분 못할 정도로 돼 있어요.
저희들이 봤을 때는 너무 심각한 것 같습니다.

인근 마을의
일부 주민들도 벌써 수년 넘게
비산먼지에 시달려 왔다고 주장합니다.

마을 주민(음성변조)
" 그것도 바람이 불 때 이제 그런 것 같더라고요. 바람 부니까 장독 위에 뿌옇죠."

민원이 제기되자
정선군은
지난달 석회석 광산을 대상으로
현장조사에 나섰습니다.

조사 결과 해당 업체는
야적장에 방진 덮개를 씌우지 않고
석회석을 옮기는
컨베이어벨트도 밀폐하지 않는 등
대기환경보전법을
위반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결국 정선군은
해당 사업자에게 개선명령을
내렸습니다.
>

업체 측은
다음 달 8일까지
지적 사항을 이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업체 관계자 (음성변조)
"야적장에 분진망이 설치가 안 돼 있어서
분진망 설치하고 동절기라서 세륜기 물을 못 써요.
도로는 부직포를 깔아서 먼지가 날리는 걸 방지하기로 했습니다."

행정처분이 내려지면서
업체가 뒤늦게 조치에 나섰지만
지속적인 관리 감독과
모니터링이 필요해 보입니다.

KBS 뉴스 조연주입니다.
  • 비산먼지 피해 심각 ...행정 처분
    • 입력 2019.02.14 (20:59)
    • 수정 2019.02.14 (23:06)
    뉴스9(춘천)
비산먼지 피해 심각 ...행정 처분
[앵커멘트]

정선의 한
석회석 광산에서 발생한 비산먼지로
인근 야산 등에서
환경오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정선군은
해당 업체에 행정 처분을 내렸습니다.

조연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마을 인근 야산 일대가
희뿌옇게 변했습니다.

나뭇가지를 털어내자
희뿌연 가루가 흩날립니다.

환경단체는 이 비산먼지가
인근 석회석광산에서
흘러나왔다고 주장합니다.

이희현/ (사)환경보호국민운동본부
" 비산먼지가 산 위로 올라가서 어떤 나무인지 소나무인지 잣나무인지를 구분 못할 정도로 돼 있어요.
저희들이 봤을 때는 너무 심각한 것 같습니다.

인근 마을의
일부 주민들도 벌써 수년 넘게
비산먼지에 시달려 왔다고 주장합니다.

마을 주민(음성변조)
" 그것도 바람이 불 때 이제 그런 것 같더라고요. 바람 부니까 장독 위에 뿌옇죠."

민원이 제기되자
정선군은
지난달 석회석 광산을 대상으로
현장조사에 나섰습니다.

조사 결과 해당 업체는
야적장에 방진 덮개를 씌우지 않고
석회석을 옮기는
컨베이어벨트도 밀폐하지 않는 등
대기환경보전법을
위반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결국 정선군은
해당 사업자에게 개선명령을
내렸습니다.
>

업체 측은
다음 달 8일까지
지적 사항을 이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업체 관계자 (음성변조)
"야적장에 분진망이 설치가 안 돼 있어서
분진망 설치하고 동절기라서 세륜기 물을 못 써요.
도로는 부직포를 깔아서 먼지가 날리는 걸 방지하기로 했습니다."

행정처분이 내려지면서
업체가 뒤늦게 조치에 나섰지만
지속적인 관리 감독과
모니터링이 필요해 보입니다.

KBS 뉴스 조연주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