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농업기술원, 스마트팜 집중 육성
입력 2019.02.14 (21:00) 지역뉴스(충주)
충청북도농업기술원이
농업인구 감소와 고령화에 대응하기 위해
스마트팜을 집중 육성합니다.
스마트팜은
온실과 축사 등 농업 시설에
정보통신기술과 빅데이터를 접목한 첨단 농장으로
농업기술원 자체 분석에서
노동력은 20% 절감되고,
생산량과 품질은 10에서 15% 정도 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농업기술원은 올해
사업비 16억 원을 들여,
원예와 축산분야 등 27개 농가에
로봇을 활용한 가축 생산 등 스마트팜 구축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 충북농업기술원, 스마트팜 집중 육성
    • 입력 2019.02.14 (21:00)
    지역뉴스(충주)
충청북도농업기술원이
농업인구 감소와 고령화에 대응하기 위해
스마트팜을 집중 육성합니다.
스마트팜은
온실과 축사 등 농업 시설에
정보통신기술과 빅데이터를 접목한 첨단 농장으로
농업기술원 자체 분석에서
노동력은 20% 절감되고,
생산량과 품질은 10에서 15% 정도 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농업기술원은 올해
사업비 16억 원을 들여,
원예와 축산분야 등 27개 농가에
로봇을 활용한 가축 생산 등 스마트팜 구축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