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경, 의식 잃은 40대 선원 헬기로 긴급 이송
입력 2019.02.14 (21:44) 수정 2019.02.14 (21:47) 지역뉴스(제주)
오늘 오전 8시쯤
서귀포 남쪽 166km해상에서
전남 영광 선적 29톤 급 어선
선원 47살 최 모씨가 스크류에 감긴 그물을 제거하다
의식을 잃어 동료들이
해경에 구조를 요청했습니다.
해경은 헬기를 이용해
최씨를 병원으로 이송하는 한편
선장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해경, 의식 잃은 40대 선원 헬기로 긴급 이송
    • 입력 2019.02.14 (21:44)
    • 수정 2019.02.14 (21:47)
    지역뉴스(제주)
오늘 오전 8시쯤
서귀포 남쪽 166km해상에서
전남 영광 선적 29톤 급 어선
선원 47살 최 모씨가 스크류에 감긴 그물을 제거하다
의식을 잃어 동료들이
해경에 구조를 요청했습니다.
해경은 헬기를 이용해
최씨를 병원으로 이송하는 한편
선장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