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의 차 19차례 몰래 타고 다닌 10대 2명 검거
입력 2019.02.14 (22:33) 수정 2019.02.15 (02:55) 사회
남의 차 19차례 몰래 타고 다닌 10대 2명 검거
다른 사람 차를 몰래 타고 다니다가 뺑소니 사고까지 낸 10대 무면허 운전자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기도 의정부경찰서는 지난 7일 상습자동차불법사용 등의 혐의로 18살 A 군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해 기소의견으로 소년부에 송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해 12월부터 한 달간 의정부의 한 아파트에 주차된 B 씨의 제네시스 승용차를 19차례에 걸쳐 몰래 타고 다닌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B 씨가 차량 문을 잠그지 않고 보조키를 차 안에 두고 다닌다는 점을 알고 상습적으로 차를 몰고 다닌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들의 범행은 지난달 23일 새벽 의정부시 또 다른 아파트 주차장에 세워진 차량을 들이받고 달아났다가 덜미가 잡혔습니다.

뺑소니 피해자가 경찰에 신고했고, 차주인 B 씨가 경찰 조사를 받으면서 범행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이후 B 씨는 차량 문을 잠가놓았지만, A 군은 현대차 고객센터에 긴급 출동서비스를 통해 차 문을 열었고 이틀간 차를 더 몰고 다니다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남의 차 19차례 몰래 타고 다닌 10대 2명 검거
    • 입력 2019.02.14 (22:33)
    • 수정 2019.02.15 (02:55)
    사회
남의 차 19차례 몰래 타고 다닌 10대 2명 검거
다른 사람 차를 몰래 타고 다니다가 뺑소니 사고까지 낸 10대 무면허 운전자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기도 의정부경찰서는 지난 7일 상습자동차불법사용 등의 혐의로 18살 A 군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해 기소의견으로 소년부에 송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해 12월부터 한 달간 의정부의 한 아파트에 주차된 B 씨의 제네시스 승용차를 19차례에 걸쳐 몰래 타고 다닌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B 씨가 차량 문을 잠그지 않고 보조키를 차 안에 두고 다닌다는 점을 알고 상습적으로 차를 몰고 다닌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들의 범행은 지난달 23일 새벽 의정부시 또 다른 아파트 주차장에 세워진 차량을 들이받고 달아났다가 덜미가 잡혔습니다.

뺑소니 피해자가 경찰에 신고했고, 차주인 B 씨가 경찰 조사를 받으면서 범행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이후 B 씨는 차량 문을 잠가놓았지만, A 군은 현대차 고객센터에 긴급 출동서비스를 통해 차 문을 열었고 이틀간 차를 더 몰고 다니다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