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이 지구 구한다”…‘애국심 자극’ 中 SF 영화 흥행 돌풍
입력 2019.02.18 (19:32) 수정 2019.02.18 (19:46)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중국이 지구 구한다”…‘애국심 자극’ 中 SF 영화 흥행 돌풍
동영상영역 끝
[앵커]

중국에서 자체 제작한 블록버스터 공상과학 영화 한 편이 흥행 돌풍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우주를 무대로 중국인들이 위험에 처한 지구를 구한다는 내용인데, 애국심을 자극했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베이징 최영은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태양이 수명을 다해 곧 폭발을 앞두고, 인류의 생존이 위협을 받는 상황.

중국인 아버지와 아들은 세계인의 협력 속에 지구에 거대한 추진기를 다는 아이디어로 지구를 구해 냅니다.

중국에서 제작해 지난 5일 개봉한 블록버스터 공상과학 영화 '유랑지구'가 개봉 2주 만에 38억 위안, 우리 돈 6천330억 원이 넘는 흥행 수입을 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 기세대로라면 곧 역대 1위였던 '전랑2'의 56억 위안의 기록을 갈아치울 것이란 관측이 나옵니다.

[영화 '유랑지구' 관객 : "전에는 중국 공상과학영화에 대한 기대를 전혀 하지 않았는데, 이번 영화는 정말 충격적이었어요."]

SF 문학상 가운데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휴고상을 받은 류츠신 작가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유랑지구는 스펙터클한 특수효과의 4분의 3이 중국 기술로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외 언론 호평도 잇따르는 가운데 중국 관영 매체들은 "미국 '스타워즈'나 '에일리언' 등과는 다른 세계관을 그렸다"며 칭찬을 쏟아내고 있습니다.

[궈판/영화 '유랑지구' 감독 : "(위험에 처해) 떠나더라도 우리가 살고 있는 집(지구)과 함께 떠나는 겁니다. 땅과 우리 행성, 이것이 영화의 핵심입니다."]

미·중 무역전쟁 등으로 경기가 둔화되고 있는 중국에서 영화의 내용이 중국의 우주 굴기와 맞아 떨어지면서 중국인들의 애국심을 고취했다는 평가도 나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최영은입니다.
  • “중국이 지구 구한다”…‘애국심 자극’ 中 SF 영화 흥행 돌풍
    • 입력 2019.02.18 (19:32)
    • 수정 2019.02.18 (19:46)
    뉴스 7
“중국이 지구 구한다”…‘애국심 자극’ 中 SF 영화 흥행 돌풍
[앵커]

중국에서 자체 제작한 블록버스터 공상과학 영화 한 편이 흥행 돌풍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우주를 무대로 중국인들이 위험에 처한 지구를 구한다는 내용인데, 애국심을 자극했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베이징 최영은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태양이 수명을 다해 곧 폭발을 앞두고, 인류의 생존이 위협을 받는 상황.

중국인 아버지와 아들은 세계인의 협력 속에 지구에 거대한 추진기를 다는 아이디어로 지구를 구해 냅니다.

중국에서 제작해 지난 5일 개봉한 블록버스터 공상과학 영화 '유랑지구'가 개봉 2주 만에 38억 위안, 우리 돈 6천330억 원이 넘는 흥행 수입을 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 기세대로라면 곧 역대 1위였던 '전랑2'의 56억 위안의 기록을 갈아치울 것이란 관측이 나옵니다.

[영화 '유랑지구' 관객 : "전에는 중국 공상과학영화에 대한 기대를 전혀 하지 않았는데, 이번 영화는 정말 충격적이었어요."]

SF 문학상 가운데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휴고상을 받은 류츠신 작가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유랑지구는 스펙터클한 특수효과의 4분의 3이 중국 기술로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외 언론 호평도 잇따르는 가운데 중국 관영 매체들은 "미국 '스타워즈'나 '에일리언' 등과는 다른 세계관을 그렸다"며 칭찬을 쏟아내고 있습니다.

[궈판/영화 '유랑지구' 감독 : "(위험에 처해) 떠나더라도 우리가 살고 있는 집(지구)과 함께 떠나는 겁니다. 땅과 우리 행성, 이것이 영화의 핵심입니다."]

미·중 무역전쟁 등으로 경기가 둔화되고 있는 중국에서 영화의 내용이 중국의 우주 굴기와 맞아 떨어지면서 중국인들의 애국심을 고취했다는 평가도 나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최영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