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국 대부분 눈·비 ‘비상’…중부 최고 10cm 많은 눈
입력 2019.02.19 (09:30) 수정 2019.02.19 (09:39) 930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전국 대부분 눈·비 ‘비상’…중부 최고 10cm 많은 눈
동영상영역 끝
[앵커]

현재 전국에 비나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서울 등 중부지방에는 최고 10cm의 눈이 예상되는 등 대설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최유경 기자, 눈은 얼마나 오고 있습니까?

[리포트]

네, 출근 시간이 되면서 이곳 여의도역에는 강한 바람과 함께 많은 눈이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눈발이 굵어져, 많은 시민들이 우산이나 모자를 쓰고 있는데요.

다만 평소보다 기온이 높아 눈이 아직 많이 쌓이지는 않은 모습입니다.

오늘은 절기상 눈이 녹아서 비가 된다는 뜻의 '우수'이기도 한데요.

기상청은 오늘 오전까지는 많은 눈이 내리겠지만, 오후가 되면 비로 바뀌거나 진눈깨비가 되어 내릴 수 있다고 내다봤습니다.

지금 서울 적설량은 0.7cm, 수원 2.6cm, 홍성 5.0cm를 기록하고 있는데요.

오늘 서울과 경기, 강원 영서 충청 지역에는 2에서 7cm의 눈이 예보돼 있습니다.

많게는 최고 10cm의 눈이 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밤새 제설제를 미리 살포하는 등 적극적인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했습니다.

또 눈이 많이 내릴 거라는 예보 때문에 많은 시민들이 대중교통을 이용하면서 오히려 평소보다 교통량이 적은 편이라고 합니다.

서울시는 어제 재난문자를 보내 많은 눈이 예상된다며 대중 교통을 이용하고 안전에 유의해달라는 당부했는데요,

출근길 일부 막히는 구간은 있었지만 지난 15일 같은 극심한 정체는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소방당국은 눈이 내리는대로 녹아서 아직 별다른 피해는 없다고 밝혔습니다.

한국도로공사도 제설작업을 미리 해놔서 고속도로 이용에는 별 문제가 없는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서울 시내도 눈과 교통사고로 통제되는 구간은 없습니다.

다만 미끄러운 곳이 많으니 출근길 교통 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유의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여의도역에서 KBS 뉴스 최유경입니다.
  • 전국 대부분 눈·비 ‘비상’…중부 최고 10cm 많은 눈
    • 입력 2019.02.19 (09:30)
    • 수정 2019.02.19 (09:39)
    930뉴스
전국 대부분 눈·비 ‘비상’…중부 최고 10cm 많은 눈
[앵커]

현재 전국에 비나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서울 등 중부지방에는 최고 10cm의 눈이 예상되는 등 대설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최유경 기자, 눈은 얼마나 오고 있습니까?

[리포트]

네, 출근 시간이 되면서 이곳 여의도역에는 강한 바람과 함께 많은 눈이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눈발이 굵어져, 많은 시민들이 우산이나 모자를 쓰고 있는데요.

다만 평소보다 기온이 높아 눈이 아직 많이 쌓이지는 않은 모습입니다.

오늘은 절기상 눈이 녹아서 비가 된다는 뜻의 '우수'이기도 한데요.

기상청은 오늘 오전까지는 많은 눈이 내리겠지만, 오후가 되면 비로 바뀌거나 진눈깨비가 되어 내릴 수 있다고 내다봤습니다.

지금 서울 적설량은 0.7cm, 수원 2.6cm, 홍성 5.0cm를 기록하고 있는데요.

오늘 서울과 경기, 강원 영서 충청 지역에는 2에서 7cm의 눈이 예보돼 있습니다.

많게는 최고 10cm의 눈이 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밤새 제설제를 미리 살포하는 등 적극적인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했습니다.

또 눈이 많이 내릴 거라는 예보 때문에 많은 시민들이 대중교통을 이용하면서 오히려 평소보다 교통량이 적은 편이라고 합니다.

서울시는 어제 재난문자를 보내 많은 눈이 예상된다며 대중 교통을 이용하고 안전에 유의해달라는 당부했는데요,

출근길 일부 막히는 구간은 있었지만 지난 15일 같은 극심한 정체는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소방당국은 눈이 내리는대로 녹아서 아직 별다른 피해는 없다고 밝혔습니다.

한국도로공사도 제설작업을 미리 해놔서 고속도로 이용에는 별 문제가 없는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서울 시내도 눈과 교통사고로 통제되는 구간은 없습니다.

다만 미끄러운 곳이 많으니 출근길 교통 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유의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여의도역에서 KBS 뉴스 최유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