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광주 참상’ 알린 美 목사 가족 “5·18 망언 허위”
입력 2019.02.22 (19:18) 수정 2019.02.22 (19:49)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광주 참상’ 알린 美 목사 가족 “5·18 망언 허위”
동영상영역 끝
1980년 광주에서 5.18 민주화운동을 직접 겪은 미국 선교사 가족들이 '5·18 망언'에 대해 국회 차원의 조치를 요청하는 공동 서한을 문희상 국회의장에게 전달했습니다.

계엄군이 시민군에게 사격하는 헬기 사진을 촬영한 故 아놀드 피터슨 목사의 부인 등은, 광주에서 보고 경험한 것을 기록한 목격자로서 광주에서 어떤 일이 일어났는지 알고 있다며,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5.18 항쟁을 북한 특수군이 주도한 게릴라전으로 묘사한 것은 명백한 허위라고 밝혔습니다.
  • ‘광주 참상’ 알린 美 목사 가족 “5·18 망언 허위”
    • 입력 2019.02.22 (19:18)
    • 수정 2019.02.22 (19:49)
    뉴스 7
‘광주 참상’ 알린 美 목사 가족 “5·18 망언 허위”
1980년 광주에서 5.18 민주화운동을 직접 겪은 미국 선교사 가족들이 '5·18 망언'에 대해 국회 차원의 조치를 요청하는 공동 서한을 문희상 국회의장에게 전달했습니다.

계엄군이 시민군에게 사격하는 헬기 사진을 촬영한 故 아놀드 피터슨 목사의 부인 등은, 광주에서 보고 경험한 것을 기록한 목격자로서 광주에서 어떤 일이 일어났는지 알고 있다며,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5.18 항쟁을 북한 특수군이 주도한 게릴라전으로 묘사한 것은 명백한 허위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