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광식의 건강365] 흡연·음주·가족력 있다면…췌장암 검진 꼭!
입력 2019.02.23 (10:07) 박광식의 건강 365
[박광식의 건강365] 흡연·음주·가족력 있다면…췌장암 검진 꼭!
● 프로그램명: 건강365, KBS 3라디오 FM 104.9MHz
● 2019. 2. 23.(토) 08:00~09:00 / 16:00~17:00
● 진행: 위재천 KBS 기자
● 출연: 박상재 국립암센터 간담췌외과 박사


건강삼육오 주말건강이야기. 국립암센터 간담췌외과 박상재 박사와 함께합니다.
췌장암에 대해서 알아보는데요, 특히 지적되는 췌장암의 원인들에 대해서 짚어보겠습니다.

▷위재천 기자:췌장암, 많은 분들이 진단 후 석 달을 넘기기 어렵다는 말을 하는데 실제 그런가요?

▶박상재 소장:우리나라 췌장암 환자 자료를 보면 전체 췌장암 환자의 평균 생존기간은 6개월 전후 정도 되고 대부분 심한 상태로 발견되기 때문에 진단 후 생존기간이 몇 개월이다, 이렇게 말하는 것이 사실이죠.

췌장암...초음파나 혈액검사로는 검진 어려워

▷위재천:췌장이 어디 있길래 그렇게 발견이 어려운 건가요?

▶박상재:검진하는 방법이 여러 가지가 있는데, 요즘 많이 확대되고 있는 CT나 MRI 사진으로는 비교적 잘 보입니다. 그러나 검진법으로 가장 많이 쓰고 있는 초음파나 혈액검사로는 실제로 췌장의 위치가 배보다 등 쪽에 깊숙이 위치하고 있기 때문에 일반적인 진단법으로는 잘 안 보이죠.

▷위재천:등 쪽에 깊숙이 위치한다고 하셨는데 크기는 어느 정도 되나요?

▶박상재:췌장은 길쭉하게 생겨서 오목가슴 아래쪽으로 오른쪽에서부터 왼쪽으로 옆으로 누워있는 장기라고 보시면 되는데 길이가 15-20cm, 무게는 100g정도 되는 비교적 작고 아주 말랑말랑한 장기입니다.

▷위재천:가늘고 길군요, 췌장의 역할은 어떤가요?

▶박상재:췌장은 두 가지 역할을 합니다. 첫 번째는 우리 몸에서 우리가 섭취하는 탄수화물 단백질 지방, 이 세 가지 주요 영양소를 소화하는 소화액의 거의 대부분을 췌장에서 만들어서 장으로 분비시키는 역할을 하고요 두 번째는, 내분비 기능이라고 해서 당뇨병이 안 생기도록 하는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췌장암 원인 1위는 '흡연'...기간, 양 모두 영향

▷위재천:췌장암의 원인으로 여러 가지 요인들이 지적되는데요. 흡연에 대한 얘기가 많던데 어떻습니까?

▶박상재:췌장암의 가장 중요한 발병 원인은 담배입니다. 몇 년 전에 국립암센터에서 우리나라의 일반 검진을 받는 천만 명 정도를 대상으로 췌장암의 원인을 분석한 연구에 따르면 담배가 여성과 남성 모두에게 가장 중요한 원인이고요, 담배를 얼마나 피웠는지도 중요하지만 얼마나 일찍부터 피웠는가, 하루에 얼마나 많은 양의 담배를 피우는지가 중요한 인자입니다.

박상재 국립암센터 간담췌외과 박사 (왼쪽)박상재 국립암센터 간담췌외과 박사 (왼쪽)

▶박상재:그리고 저희가 조절할 수 없는 원인 중 가장 큰 것은 노화입니다. 췌장암이 나이 드신 분들에게 많은 병인데 우리나라 평균수명이 늘어나고 있지 않습니까? 그러면서 췌장암 환자가 늘고 있고, 또 하나는 술입니다. 술이 직접적으로 췌장암의 원인이라는 건 아직 분명치 않지만 술을 많이 드시는 분들에게 실제로 췌장암이 많이 생기고요. 술이 또 췌장암의 원인으로 생각되는 당뇨병이나 췌장염의 요인으로 작용하기 때문에 술을 많이 드시거나 기름진 음식을 많이 드시는 분들에게도 췌장암이 많이 생긴다고 볼 수 있습니다.

담배 끊어도 최소 10년 지나야 '안심'

▷위재천:그럼 저처럼 담배를 끊은 경우에는 어떨까요? 그만큼 위험이 낮아지는 건가요? 의미가 없는 건가요?

▶박상재:왜 의미가 없겠습니까, 의미가 있죠. 그런데 담배를 끊는다고 해서 금방 위험이 낮아지는 건 아닙니다. 담배를 오래 피웠다가 끊었는지가 중요한데 담배를 끊고 5년이 지나면서 위험이 감소하기 시작하면서 금연 10년 이상이 지나면 췌장암의 위험이 많이 감소하면서 담배를 피우지 않는 사람들과 비슷해진다고 볼 수 있습니다.

만성 염증·가족력도 췌장암의 주요 원인

▷위재천:그런가 하면 만성 췌장염이 췌장암으로 발전한다는 얘기도 있던데 맞는 말인가요?

▶박상재:그렇습니다. 만성 염증은 암을 일으키는 중요한 원인이고요. 췌장암에서는 일반적인 췌장염도 췌장암의 원인으로 생각되는데 특히 일부 환자에서 보이는 가족성 췌장염이라는 유전성 질환이 있습니다. 그런 경우에는 췌장암의 위험이 아주 높습니다.

▷위재천:가족성이라면 췌장암에 대한 가족력을 말씀하시는 건가요?

▶박상재:그렇습니다. 저희 보통 부모 형제자매 또는 아들딸에서 췌장암이 두 명 이상 발생하면 췌장암의 가족력이 있다고 보는데요 그런 경우에는 다른 일반인 보다는 췌장암의 위험이 높아서 그런 분들은 고위험군으로 분류해서 CT를 중심으로 하는 췌장암 검진을 정기적으로 받으셔야 합니다.

▷위재천:직계 가족 중에 젊은 나이에 췌장암 진단을 받은 사람이 있거나 나이와 상관없이 가족 중에 췌장암 환자가 두 명 이상이라면 가족성 췌장암을 의심할 수 있다는 거, 특히 그런 경우에는 정기적인 검진이 필요하다는 걸 생각하셔야겠습니다.

국립암센터 간담췌외과 박상재 박사와 함께했습니다.
  • [박광식의 건강365] 흡연·음주·가족력 있다면…췌장암 검진 꼭!
    • 입력 2019.02.23 (10:07)
    박광식의 건강 365
[박광식의 건강365] 흡연·음주·가족력 있다면…췌장암 검진 꼭!
● 프로그램명: 건강365, KBS 3라디오 FM 104.9MHz
● 2019. 2. 23.(토) 08:00~09:00 / 16:00~17:00
● 진행: 위재천 KBS 기자
● 출연: 박상재 국립암센터 간담췌외과 박사


건강삼육오 주말건강이야기. 국립암센터 간담췌외과 박상재 박사와 함께합니다.
췌장암에 대해서 알아보는데요, 특히 지적되는 췌장암의 원인들에 대해서 짚어보겠습니다.

▷위재천 기자:췌장암, 많은 분들이 진단 후 석 달을 넘기기 어렵다는 말을 하는데 실제 그런가요?

▶박상재 소장:우리나라 췌장암 환자 자료를 보면 전체 췌장암 환자의 평균 생존기간은 6개월 전후 정도 되고 대부분 심한 상태로 발견되기 때문에 진단 후 생존기간이 몇 개월이다, 이렇게 말하는 것이 사실이죠.

췌장암...초음파나 혈액검사로는 검진 어려워

▷위재천:췌장이 어디 있길래 그렇게 발견이 어려운 건가요?

▶박상재:검진하는 방법이 여러 가지가 있는데, 요즘 많이 확대되고 있는 CT나 MRI 사진으로는 비교적 잘 보입니다. 그러나 검진법으로 가장 많이 쓰고 있는 초음파나 혈액검사로는 실제로 췌장의 위치가 배보다 등 쪽에 깊숙이 위치하고 있기 때문에 일반적인 진단법으로는 잘 안 보이죠.

▷위재천:등 쪽에 깊숙이 위치한다고 하셨는데 크기는 어느 정도 되나요?

▶박상재:췌장은 길쭉하게 생겨서 오목가슴 아래쪽으로 오른쪽에서부터 왼쪽으로 옆으로 누워있는 장기라고 보시면 되는데 길이가 15-20cm, 무게는 100g정도 되는 비교적 작고 아주 말랑말랑한 장기입니다.

▷위재천:가늘고 길군요, 췌장의 역할은 어떤가요?

▶박상재:췌장은 두 가지 역할을 합니다. 첫 번째는 우리 몸에서 우리가 섭취하는 탄수화물 단백질 지방, 이 세 가지 주요 영양소를 소화하는 소화액의 거의 대부분을 췌장에서 만들어서 장으로 분비시키는 역할을 하고요 두 번째는, 내분비 기능이라고 해서 당뇨병이 안 생기도록 하는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췌장암 원인 1위는 '흡연'...기간, 양 모두 영향

▷위재천:췌장암의 원인으로 여러 가지 요인들이 지적되는데요. 흡연에 대한 얘기가 많던데 어떻습니까?

▶박상재:췌장암의 가장 중요한 발병 원인은 담배입니다. 몇 년 전에 국립암센터에서 우리나라의 일반 검진을 받는 천만 명 정도를 대상으로 췌장암의 원인을 분석한 연구에 따르면 담배가 여성과 남성 모두에게 가장 중요한 원인이고요, 담배를 얼마나 피웠는지도 중요하지만 얼마나 일찍부터 피웠는가, 하루에 얼마나 많은 양의 담배를 피우는지가 중요한 인자입니다.

박상재 국립암센터 간담췌외과 박사 (왼쪽)박상재 국립암센터 간담췌외과 박사 (왼쪽)

▶박상재:그리고 저희가 조절할 수 없는 원인 중 가장 큰 것은 노화입니다. 췌장암이 나이 드신 분들에게 많은 병인데 우리나라 평균수명이 늘어나고 있지 않습니까? 그러면서 췌장암 환자가 늘고 있고, 또 하나는 술입니다. 술이 직접적으로 췌장암의 원인이라는 건 아직 분명치 않지만 술을 많이 드시는 분들에게 실제로 췌장암이 많이 생기고요. 술이 또 췌장암의 원인으로 생각되는 당뇨병이나 췌장염의 요인으로 작용하기 때문에 술을 많이 드시거나 기름진 음식을 많이 드시는 분들에게도 췌장암이 많이 생긴다고 볼 수 있습니다.

담배 끊어도 최소 10년 지나야 '안심'

▷위재천:그럼 저처럼 담배를 끊은 경우에는 어떨까요? 그만큼 위험이 낮아지는 건가요? 의미가 없는 건가요?

▶박상재:왜 의미가 없겠습니까, 의미가 있죠. 그런데 담배를 끊는다고 해서 금방 위험이 낮아지는 건 아닙니다. 담배를 오래 피웠다가 끊었는지가 중요한데 담배를 끊고 5년이 지나면서 위험이 감소하기 시작하면서 금연 10년 이상이 지나면 췌장암의 위험이 많이 감소하면서 담배를 피우지 않는 사람들과 비슷해진다고 볼 수 있습니다.

만성 염증·가족력도 췌장암의 주요 원인

▷위재천:그런가 하면 만성 췌장염이 췌장암으로 발전한다는 얘기도 있던데 맞는 말인가요?

▶박상재:그렇습니다. 만성 염증은 암을 일으키는 중요한 원인이고요. 췌장암에서는 일반적인 췌장염도 췌장암의 원인으로 생각되는데 특히 일부 환자에서 보이는 가족성 췌장염이라는 유전성 질환이 있습니다. 그런 경우에는 췌장암의 위험이 아주 높습니다.

▷위재천:가족성이라면 췌장암에 대한 가족력을 말씀하시는 건가요?

▶박상재:그렇습니다. 저희 보통 부모 형제자매 또는 아들딸에서 췌장암이 두 명 이상 발생하면 췌장암의 가족력이 있다고 보는데요 그런 경우에는 다른 일반인 보다는 췌장암의 위험이 높아서 그런 분들은 고위험군으로 분류해서 CT를 중심으로 하는 췌장암 검진을 정기적으로 받으셔야 합니다.

▷위재천:직계 가족 중에 젊은 나이에 췌장암 진단을 받은 사람이 있거나 나이와 상관없이 가족 중에 췌장암 환자가 두 명 이상이라면 가족성 췌장암을 의심할 수 있다는 거, 특히 그런 경우에는 정기적인 검진이 필요하다는 걸 생각하셔야겠습니다.

국립암센터 간담췌외과 박상재 박사와 함께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