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국-일본, 美이지스함 탑재할 신형 레이더 공동개발 추진
입력 2019.03.17 (19:11) 수정 2019.03.17 (19:13) 국제
미국-일본, 美이지스함 탑재할 신형 레이더 공동개발 추진
미국과 일본 정부가 미 해군의 이지스함에 탑재할 신형 레이더를 공동개발할 계획이라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양국 외교소식통을 인용해 미 해군의 이지스함이 방어용 저공감시 레이더를 함께 개발할 방침이라고 전했습니다.

이지스함의 레이더 체계는 고공에서 육지 등의 표적으로 날아오는 탄도미사일을 탐지하는 것과 이지스함이 표적인 저공 미사일을 탐지하는 것 등 2가지로 나뉜다.

미 해군의 이지스함은 현재 저공 미사일 탐지에 안테나를 회전시켜 주위를 경계하는 'AN/SPQ-9B' 레이더를 사용하고 있는데, 사각(死角)이 발생해 탐지가 늦은 단점이 있는 것으로 평가됩니다.

이에 미국과 일본은 4개의 방향에 고정해 상시로 전방위를 감시할 수 있는 신형 레이더를 함께 개발할 계획입니다.

일본은 이 신형 레이더를 자국의 이지스함에도 탑재하는 방안을 검토 중입니다.

미국과 일본은 신형 요격미사일 'SM3블록2A'의 공동개발을 최근 마무리한 바 있습니다.

이에 따라 신형 레이더 개발은 미사일방어(MD) 체계 강화와 관련한 미·일 간 협력의 새로운 핵심이 될 것이라고 교도통신은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미국-일본, 美이지스함 탑재할 신형 레이더 공동개발 추진
    • 입력 2019.03.17 (19:11)
    • 수정 2019.03.17 (19:13)
    국제
미국-일본, 美이지스함 탑재할 신형 레이더 공동개발 추진
미국과 일본 정부가 미 해군의 이지스함에 탑재할 신형 레이더를 공동개발할 계획이라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양국 외교소식통을 인용해 미 해군의 이지스함이 방어용 저공감시 레이더를 함께 개발할 방침이라고 전했습니다.

이지스함의 레이더 체계는 고공에서 육지 등의 표적으로 날아오는 탄도미사일을 탐지하는 것과 이지스함이 표적인 저공 미사일을 탐지하는 것 등 2가지로 나뉜다.

미 해군의 이지스함은 현재 저공 미사일 탐지에 안테나를 회전시켜 주위를 경계하는 'AN/SPQ-9B' 레이더를 사용하고 있는데, 사각(死角)이 발생해 탐지가 늦은 단점이 있는 것으로 평가됩니다.

이에 미국과 일본은 4개의 방향에 고정해 상시로 전방위를 감시할 수 있는 신형 레이더를 함께 개발할 계획입니다.

일본은 이 신형 레이더를 자국의 이지스함에도 탑재하는 방안을 검토 중입니다.

미국과 일본은 신형 요격미사일 'SM3블록2A'의 공동개발을 최근 마무리한 바 있습니다.

이에 따라 신형 레이더 개발은 미사일방어(MD) 체계 강화와 관련한 미·일 간 협력의 새로운 핵심이 될 것이라고 교도통신은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