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캠핑장에서 연기 텐트 유입..어린이 4명 병원행
입력 2019.03.17 (19:57) 수정 2019.03.17 (20:00) 뉴스9(전주)
어제(16) 오후 7시 반쯤
정읍의 한 캠핑장에서 피운 연기가
텐트 안으로 유입되면서,
12살 A군 등 어린이 4명이
어지럼증을 호소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텐트 밖에서 피운 번개탄의 연기가
바람에 밀려 안으로 유입되면서
일산화탄소를 마신 것으로 보고,
야외에서 불을 피울 때
바람 방향을 살필 필요가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
<자료 화면>

  • 캠핑장에서 연기 텐트 유입..어린이 4명 병원행
    • 입력 2019.03.17 (19:57)
    • 수정 2019.03.17 (20:00)
    뉴스9(전주)
어제(16) 오후 7시 반쯤
정읍의 한 캠핑장에서 피운 연기가
텐트 안으로 유입되면서,
12살 A군 등 어린이 4명이
어지럼증을 호소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텐트 밖에서 피운 번개탄의 연기가
바람에 밀려 안으로 유입되면서
일산화탄소를 마신 것으로 보고,
야외에서 불을 피울 때
바람 방향을 살필 필요가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
<자료 화면>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