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여·서천, 일본인 관광객 유치 탄력 받을 듯
입력 2019.03.17 (20:45) 수정 2019.03.17 (20:46) 뉴스9(대전)
부여군과 서천군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코리아 고토치 셔틀' 사업에 선정돼
일본인 관광객 유치에 탄력이 붙을 전망입니다.
코리아 고토치 셔틀은
서울·경기에 편중된 일본 관광객의
지역 방문을 유도하기 위해
당일 일정으로 지역 관광을 지원하는 사업입니다.
고토치는
현지라는 뜻의 일본말로
일본인 전용 관광상품으로 운영되며
올해 부여와 서천을 비롯해
전국 5곳이 선정됐습니다.
  • 부여·서천, 일본인 관광객 유치 탄력 받을 듯
    • 입력 2019.03.17 (20:45)
    • 수정 2019.03.17 (20:46)
    뉴스9(대전)
부여군과 서천군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코리아 고토치 셔틀' 사업에 선정돼
일본인 관광객 유치에 탄력이 붙을 전망입니다.
코리아 고토치 셔틀은
서울·경기에 편중된 일본 관광객의
지역 방문을 유도하기 위해
당일 일정으로 지역 관광을 지원하는 사업입니다.
고토치는
현지라는 뜻의 일본말로
일본인 전용 관광상품으로 운영되며
올해 부여와 서천을 비롯해
전국 5곳이 선정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