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반갑다 야구야.. 경기장 북적
입력 2019.03.17 (21:59) 뉴스9(대구)
동영상영역 시작
반갑다 야구야.. 경기장 북적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화창한 봄 날씨가
이어진 오늘,
프로 야구 경기장에는
휴일을 맞은 구름 인파가
몰렸습니다.
팬들은
뜨거운 응원을 펼치며
지역 구단의 선전을 기원했습니다.

이종영 기잡니다.




[리포트]
<영상구성 7초>

야구장 매표소에
긴 행렬이 이어집니다.

시범 경기인데도
라이온즈 파크에는
만 명이 넘는 관람객이 몰렸습니다.

홈팀 삼성의 승리를 기원하며
뜨거운 응원을 펼칩니다.

윤동준/대구시 율하동[인터뷰]
"삼성 라이온즈 시범경기 보러왔는데,
올해는 꼭 올라갔으면 좋겠습니다.
삼성 파이팅~"

삼성과 LG의 시범경기는
접전 끝에 LG의 승리로 돌아갔습니다.

삼성은 3점차로 뒤진 6회
김헌곤과 러프의 적시타로
동점을 만드는데 성공했지만,
이후 3점을 더 실점하며 경기를 내줬습니다

지난 시즌 8위로
마감하며 부진했던 삼성은
삼성은 올해 라이온즈 파크에서
첫 가을야구에 도전합니다.

이학주, 김동엽 선수 영입으로
타선에 무게감이 더해졌고
외국인 투수도 맹활약을 예고하면서
기대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박한이/삼성라이온즈[인터뷰]
"지난해 부진했지만, 올해는 선수들
하나하나 마음가짐이 다릅니다. 가을야구
갈 수 있도록"

한편, DGB대구은행 파크에서 열린
프로축구 경기에도
만원 관중이 운집한 가운데
대구 FC가 3경기 연속 무패를 기록하며
무서운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KBS 뉴스, 이종영입니다.
  • 반갑다 야구야.. 경기장 북적
    • 입력 2019.03.17 (21:59)
    뉴스9(대구)
반갑다 야구야.. 경기장 북적
[앵커멘트]
화창한 봄 날씨가
이어진 오늘,
프로 야구 경기장에는
휴일을 맞은 구름 인파가
몰렸습니다.
팬들은
뜨거운 응원을 펼치며
지역 구단의 선전을 기원했습니다.

이종영 기잡니다.




[리포트]
<영상구성 7초>

야구장 매표소에
긴 행렬이 이어집니다.

시범 경기인데도
라이온즈 파크에는
만 명이 넘는 관람객이 몰렸습니다.

홈팀 삼성의 승리를 기원하며
뜨거운 응원을 펼칩니다.

윤동준/대구시 율하동[인터뷰]
"삼성 라이온즈 시범경기 보러왔는데,
올해는 꼭 올라갔으면 좋겠습니다.
삼성 파이팅~"

삼성과 LG의 시범경기는
접전 끝에 LG의 승리로 돌아갔습니다.

삼성은 3점차로 뒤진 6회
김헌곤과 러프의 적시타로
동점을 만드는데 성공했지만,
이후 3점을 더 실점하며 경기를 내줬습니다

지난 시즌 8위로
마감하며 부진했던 삼성은
삼성은 올해 라이온즈 파크에서
첫 가을야구에 도전합니다.

이학주, 김동엽 선수 영입으로
타선에 무게감이 더해졌고
외국인 투수도 맹활약을 예고하면서
기대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박한이/삼성라이온즈[인터뷰]
"지난해 부진했지만, 올해는 선수들
하나하나 마음가짐이 다릅니다. 가을야구
갈 수 있도록"

한편, DGB대구은행 파크에서 열린
프로축구 경기에도
만원 관중이 운집한 가운데
대구 FC가 3경기 연속 무패를 기록하며
무서운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KBS 뉴스, 이종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