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계엄문건’ 조현천 인터폴 수배도 NO…강제송환 막막
입력 2019.03.17 (22:30) 자막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자막뉴스] ‘계엄문건’ 조현천 인터폴 수배도 NO…강제송환 막막
동영상영역 끝
박근혜 정부 시절, 국군기무사령부에 촛불집회 계엄령 문건 작성을 지시한 혐의를 받는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

2017년 12월 가족이 있는 미국으로 출국한 뒤 지금까지 귀국하지 않고 있습니다.

검찰은 조 전 사령관 측에 여러번 귀국해 조사를 받으라고 했지만 답변을 듣지 못했습니다.

그러자 지난 1월 국제형사경찰기구, 인터폴에 중범죄자에게 내려지는 적색수배를 요청했습니다.

[노만석/군검 합동수사단 공동단장 : "인터폴 수배 요청, 체류 자격 취소 절차 진행 등 신변 확보를 위한 필요한 조치와 함께 그의 가족과 지인들을 통해 자진 귀국을 설득하여 왔습니다."]

인터폴 수장인 김종양 사무총장도 조 전 사령관 송환을 돕겠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인터폴은 한국 검찰의 공조 수사 제안을 거절한 것으로 K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조 전 사령관은 내란 음모 혐의를 받고 있는데, 이것이 '정치' '군사' '종교' '인종적' 성격의 사건 취급을 금지한 인터폴 헌장 3조에 위배된단 겁니다.

조 전 사령관은 미국에 체류 중인 것으로 알려졌는데, 직접 신고가 들어오지 않으면 미국 경찰이 나설 수 없습니다.

설사 체포되더라도 강제 송환 불복 소송을 내면 한없이 시간이 길어질 수 있습니다.

사실상 조 전 사령관의 신병 확보가 불가능한 상황이어서 핵심 피의자에 대한 조사 없이 검찰 수사가 끝날 수도 있습니다.

지난해 11월 외교부가 여권을 무효화해, 조 전 사령관은 불법체류자 신분으로 해외 체류 중입니다.

KBS 뉴스 김성수입니다.
  • [자막뉴스] ‘계엄문건’ 조현천 인터폴 수배도 NO…강제송환 막막
    • 입력 2019.03.17 (22:30)
    자막뉴스
[자막뉴스] ‘계엄문건’ 조현천 인터폴 수배도 NO…강제송환 막막
박근혜 정부 시절, 국군기무사령부에 촛불집회 계엄령 문건 작성을 지시한 혐의를 받는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

2017년 12월 가족이 있는 미국으로 출국한 뒤 지금까지 귀국하지 않고 있습니다.

검찰은 조 전 사령관 측에 여러번 귀국해 조사를 받으라고 했지만 답변을 듣지 못했습니다.

그러자 지난 1월 국제형사경찰기구, 인터폴에 중범죄자에게 내려지는 적색수배를 요청했습니다.

[노만석/군검 합동수사단 공동단장 : "인터폴 수배 요청, 체류 자격 취소 절차 진행 등 신변 확보를 위한 필요한 조치와 함께 그의 가족과 지인들을 통해 자진 귀국을 설득하여 왔습니다."]

인터폴 수장인 김종양 사무총장도 조 전 사령관 송환을 돕겠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인터폴은 한국 검찰의 공조 수사 제안을 거절한 것으로 K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조 전 사령관은 내란 음모 혐의를 받고 있는데, 이것이 '정치' '군사' '종교' '인종적' 성격의 사건 취급을 금지한 인터폴 헌장 3조에 위배된단 겁니다.

조 전 사령관은 미국에 체류 중인 것으로 알려졌는데, 직접 신고가 들어오지 않으면 미국 경찰이 나설 수 없습니다.

설사 체포되더라도 강제 송환 불복 소송을 내면 한없이 시간이 길어질 수 있습니다.

사실상 조 전 사령관의 신병 확보가 불가능한 상황이어서 핵심 피의자에 대한 조사 없이 검찰 수사가 끝날 수도 있습니다.

지난해 11월 외교부가 여권을 무효화해, 조 전 사령관은 불법체류자 신분으로 해외 체류 중입니다.

KBS 뉴스 김성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