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장영상] 입장 못 해 발 동동…삼성전자 액면분할 후 첫 주주총회현장
입력 2019.03.20 (11:47) 현장영상
동영상영역 시작
[현장영상] 입장 못 해 발 동동…삼성전자 액면분할 후 첫 주주총회현장
동영상영역 끝
삼성전자는 오늘(20일) 서울 서초사옥에서 주주, 기관투자자와 김기남·김현석·고동진 대표이사 등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정기 주주총회를 열었습니다.

오늘 회의에서는 디바이스솔루션(DS)·소비자가전(CE)·IT·모바일(IM) 부문 등 사업별 경영현황 보고에 이어 재무제표 승인, 이사 선임, 이사보수 한도 승인 등의 안건이 논의됐습니다.

한편 액면분할 후 삼성전자의 첫 주주총회에서 일부 주주들이 개회 이후까지 대거 입장하지 못해 항의하는 소동이 빚어졌습니다.

예전과 같이 9시에 시작한다는 안내를 받고 온 주주들은 회장에 들어가지도 못하고 있다며 불만을 쏟아냈습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주식 액면분할을 하면서 주주가 5배나 급증하여 이번 사태가 빚어진 것으로 보입니다.

삼성전자 제50기 주주총회 현장 함께 확인하시죠.
  • [현장영상] 입장 못 해 발 동동…삼성전자 액면분할 후 첫 주주총회현장
    • 입력 2019.03.20 (11:47)
    현장영상
[현장영상] 입장 못 해 발 동동…삼성전자 액면분할 후 첫 주주총회현장
삼성전자는 오늘(20일) 서울 서초사옥에서 주주, 기관투자자와 김기남·김현석·고동진 대표이사 등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정기 주주총회를 열었습니다.

오늘 회의에서는 디바이스솔루션(DS)·소비자가전(CE)·IT·모바일(IM) 부문 등 사업별 경영현황 보고에 이어 재무제표 승인, 이사 선임, 이사보수 한도 승인 등의 안건이 논의됐습니다.

한편 액면분할 후 삼성전자의 첫 주주총회에서 일부 주주들이 개회 이후까지 대거 입장하지 못해 항의하는 소동이 빚어졌습니다.

예전과 같이 9시에 시작한다는 안내를 받고 온 주주들은 회장에 들어가지도 못하고 있다며 불만을 쏟아냈습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주식 액면분할을 하면서 주주가 5배나 급증하여 이번 사태가 빚어진 것으로 보입니다.

삼성전자 제50기 주주총회 현장 함께 확인하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