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똑! 기자 꿀! 정보] ‘색’을 빼니 ‘속’이 확 보인다…투명 마케팅
입력 2019.03.21 (08:37) 수정 2019.03.21 (08:53) 아침뉴스타임
동영상영역 시작
[똑! 기자 꿀! 정보] ‘색’을 빼니 ‘속’이 확 보인다…투명 마케팅
동영상영역 끝
[앵커]

똑! 기자 꿀! 정보 시간입니다.

‘속 보이다’라는 말, 한 번쯤 들어보셨을 겁니다.

‘엉큼한 마음이 들여다보인다’ 라는 뜻으로 좋은 의미는 아닌데요.

김기흥 기자, 그런데 최근 화려한 색으로 소비자의 시선을 끌어야 할 제품들 가운데 색을 빼는 제품들이 잇따라 출시되고 있죠?

[기자]

맑은 간장은 소개한 적이 있는데 간장은 검어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빼잖아요.

또 어떤 게?

[앵커]

콜라데 투명하죠.

저는 가방.

물건을 찾을 때 편하죠.

[기자]

이런 물건은 이런 색이어야 한다는 고정관념 때문에 주저하게 되지만 사용하게 되면 좋다고 하는데요

색을 쏙 빼니 속이 확 보이고, 그래서 좀 더 손이 간다는 투명 마케팅.

투명한 이미지는 청결하고 건강함, 그리고 신뢰와 믿음으로 연결되면서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기 때문인데요.

투명하고 맑고, 자신 있게 여러 분야로 확장되고 있는 종류도 가지가지인 투명 마케팅 알아봅니다.

[리포트]

최근 SNS를 중심으로 속이 훤히 비치도록 맑고 투명한 제품들이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네모난 가방도 투명해졌고요.

속 보이는 시계는 독특합니다.

구두가 투명해지니 깨끗한 이미지 느껴지죠.

이처럼 생활 속 제품에 투명 바람이 거세게 불고 있는데요.

그중 파란색 등이 주를 이뤘던 구강청결제에도 색소를 뺐습니다.

물처럼 투명한데요.

이렇게 색을 뺐더니 소비자의 관심은 더욱 높아졌다고 합니다.

[김희호/의약 업체 관계자 : “투명한 색으로 깨끗하게 청결한 이미지를 부각하였고 소비자의 호기심을 불러일으켜 출시 후 꾸준히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이 업체는 투명한 구강청결제에 이어 투명한 감기약까지 내놓았습니다.

감기약 하면 빨간색 시럽이 생각났는데, 이제 무색소, 투명을 내세웠습니다.

[김희호/의약 업체 관계자 : “투명한 색상은 소비자에게 ‘제품이 안전하고 건강할 것’이라는 생각을 하게 하는 것 같습니다. 투명한 어린이 해열제는 매출이 매년 54%씩 성장할 만큼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투명 마케팅은 목욕용품으로까지 이어집니다.

이번엔 투명한 샤워기인데요.

아주 색다르죠.

속이 훤히 들여다보입니다.

[권유라/서울시 송파구 : “투명하고 깨끗한 느낌이에요. 깨끗하게 샤워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알루미늄 소재로 이뤄진 일반샤워기는 내부가 보이지 않지만, 투명 샤워기는 머리 부분이 투명 플라스틱 재질로 되어있습니다.

수돗물이 길쭉한 필터를 거쳐 물줄기가 밖으로 나오는 과정, 그대로 볼 수 있죠.

[이준현/투명 샤워기 판매 관계자 : “노후화된 수도 배관을 통해 녹이나 불순물을 포함한 수돗물이 샤워기 필터를 통해 걸러지게 되는데요. 투명한 샤워기를 통해 시간이 지나면서 오염되는 필터를 눈으로 확인하고 교체 시기를 쉽게 알 수 있기 때문에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이건 사용 전 샤워기입니다.

필터가 깨끗하죠.

하지만, 사용 후 두 달 이상 지난 샤워기의 필터는 검은색이 됐습니다.

필터의 색, 확연히 다른데요.

[이준현/투명 샤워기 판매 관계자 : “오염된 필터를 계속 쓰면 자칫 여드름, 아토피 등 피부 문제를 일으킬 수도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1년에 한두 차례 필터를 교체하는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젊은 층 사이에서 SNS를 통해 인기몰이하고 있는 투명 제품입니다.

보기엔 맑은 물처럼 보이죠.

과일 주스에 색을 뺀 겁니다.

이것 역시 고정관념을 깬 콜라입니다.

콜라 하면 검은색이 떠오르죠.

검은색을 내는 캐러멜 색소를 빼고 레몬 과즙을 첨가했는데요.

일본에서 판매되는 제로 칼로리 제품입니다.

[이은희/인하대학교 소비자학과 교수 : “(투명 마케팅은 색에 대한) 소비자의 고정관념을 깨고 주목도를 높이기 위한 것이 목적입니다. 순수함, 천연의 이미지, 첨가물을 섞지 않았다는 느낌을 주기 때문에 소비자의 호응을 크게 이끌어낼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엔 속 보이는 투명한 만두입니다.

만두를 가르지 않아도 어떤 재료가 들어갔는지 알 수 있는데요.

[이동준/경기도 의정부시 : “입에 넣지 않아도 내용물이 다 보이니까 신기하고 재밌네요.”]

시선 사로잡는 투명한 만두의 비밀!

바로, 만두피에 있습니다.

[김주은/투명 만두 매장 관계자 : “만두피는 밀가루를 사용하지 않고 감자 전분 등을 사용해서 만듭니다. 그래서 찔수록 점차 투명해져서 만두 속이 보이게 됩니다.”]

투명한 만두는 어떻게 만들어질까요.

먼저 감자전분과 녹말의 하나인 타피오카 전분 등을 물과 함께 섞어 반죽기에서 치대줍니다.

그 다음, 반죽을 성형기에 넣어 뽑아낸 만두피에 만두소를 담아 모양을 잡아 주는데요.

그런데 아직, 투명하진 않죠?

하지만 이 만두를 찌기 시작하면 점차 속 보이는 투명 만두로 변신합니다.

[이순화/투명 만두 공장 관계자 : “다양한 재료가 푸짐하게 들어간 정직한 음식이라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습니다. 속이 비치기 때문에 보는 재미를 느낄 수 있어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투명한 먹거리, 또 있는데요.

짙은 갈색으로만 알았던 참기름도 옅어졌습니다.

일반 참기름과는 빛깔이 확연하게 다르죠.

[민경국/투명 참기름 판매 업체 관계자 : “투명한 참기름은 출시 직후부터 건강한 이미지 때문에 고객분들의 좋은 반응을 끌었습니다. 인기 덕분에 2018년도 총매출이 전년 대비 7% 이상 신장했습니다.”]

보통 참기름은 참깨를 270도 고온에서 볶지만, 투명 참기름은 140도 이하의 온도에서 서서히 볶는데요.

그래서 참깨의 영양성분이 비교적 덜 파괴되고 참깨의 고소한 풍미가 더욱 좋아진다고 합니다.

색에 대한 고정관념을 탈피하고,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는 투명한 제품들!

투명 마케팅의 자신 있는 활약이 기대됩니다.
  • [똑! 기자 꿀! 정보] ‘색’을 빼니 ‘속’이 확 보인다…투명 마케팅
    • 입력 2019.03.21 (08:37)
    • 수정 2019.03.21 (08:53)
    아침뉴스타임
[똑! 기자 꿀! 정보] ‘색’을 빼니 ‘속’이 확 보인다…투명 마케팅
[앵커]

똑! 기자 꿀! 정보 시간입니다.

‘속 보이다’라는 말, 한 번쯤 들어보셨을 겁니다.

‘엉큼한 마음이 들여다보인다’ 라는 뜻으로 좋은 의미는 아닌데요.

김기흥 기자, 그런데 최근 화려한 색으로 소비자의 시선을 끌어야 할 제품들 가운데 색을 빼는 제품들이 잇따라 출시되고 있죠?

[기자]

맑은 간장은 소개한 적이 있는데 간장은 검어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빼잖아요.

또 어떤 게?

[앵커]

콜라데 투명하죠.

저는 가방.

물건을 찾을 때 편하죠.

[기자]

이런 물건은 이런 색이어야 한다는 고정관념 때문에 주저하게 되지만 사용하게 되면 좋다고 하는데요

색을 쏙 빼니 속이 확 보이고, 그래서 좀 더 손이 간다는 투명 마케팅.

투명한 이미지는 청결하고 건강함, 그리고 신뢰와 믿음으로 연결되면서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기 때문인데요.

투명하고 맑고, 자신 있게 여러 분야로 확장되고 있는 종류도 가지가지인 투명 마케팅 알아봅니다.

[리포트]

최근 SNS를 중심으로 속이 훤히 비치도록 맑고 투명한 제품들이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네모난 가방도 투명해졌고요.

속 보이는 시계는 독특합니다.

구두가 투명해지니 깨끗한 이미지 느껴지죠.

이처럼 생활 속 제품에 투명 바람이 거세게 불고 있는데요.

그중 파란색 등이 주를 이뤘던 구강청결제에도 색소를 뺐습니다.

물처럼 투명한데요.

이렇게 색을 뺐더니 소비자의 관심은 더욱 높아졌다고 합니다.

[김희호/의약 업체 관계자 : “투명한 색으로 깨끗하게 청결한 이미지를 부각하였고 소비자의 호기심을 불러일으켜 출시 후 꾸준히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이 업체는 투명한 구강청결제에 이어 투명한 감기약까지 내놓았습니다.

감기약 하면 빨간색 시럽이 생각났는데, 이제 무색소, 투명을 내세웠습니다.

[김희호/의약 업체 관계자 : “투명한 색상은 소비자에게 ‘제품이 안전하고 건강할 것’이라는 생각을 하게 하는 것 같습니다. 투명한 어린이 해열제는 매출이 매년 54%씩 성장할 만큼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투명 마케팅은 목욕용품으로까지 이어집니다.

이번엔 투명한 샤워기인데요.

아주 색다르죠.

속이 훤히 들여다보입니다.

[권유라/서울시 송파구 : “투명하고 깨끗한 느낌이에요. 깨끗하게 샤워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알루미늄 소재로 이뤄진 일반샤워기는 내부가 보이지 않지만, 투명 샤워기는 머리 부분이 투명 플라스틱 재질로 되어있습니다.

수돗물이 길쭉한 필터를 거쳐 물줄기가 밖으로 나오는 과정, 그대로 볼 수 있죠.

[이준현/투명 샤워기 판매 관계자 : “노후화된 수도 배관을 통해 녹이나 불순물을 포함한 수돗물이 샤워기 필터를 통해 걸러지게 되는데요. 투명한 샤워기를 통해 시간이 지나면서 오염되는 필터를 눈으로 확인하고 교체 시기를 쉽게 알 수 있기 때문에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이건 사용 전 샤워기입니다.

필터가 깨끗하죠.

하지만, 사용 후 두 달 이상 지난 샤워기의 필터는 검은색이 됐습니다.

필터의 색, 확연히 다른데요.

[이준현/투명 샤워기 판매 관계자 : “오염된 필터를 계속 쓰면 자칫 여드름, 아토피 등 피부 문제를 일으킬 수도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1년에 한두 차례 필터를 교체하는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젊은 층 사이에서 SNS를 통해 인기몰이하고 있는 투명 제품입니다.

보기엔 맑은 물처럼 보이죠.

과일 주스에 색을 뺀 겁니다.

이것 역시 고정관념을 깬 콜라입니다.

콜라 하면 검은색이 떠오르죠.

검은색을 내는 캐러멜 색소를 빼고 레몬 과즙을 첨가했는데요.

일본에서 판매되는 제로 칼로리 제품입니다.

[이은희/인하대학교 소비자학과 교수 : “(투명 마케팅은 색에 대한) 소비자의 고정관념을 깨고 주목도를 높이기 위한 것이 목적입니다. 순수함, 천연의 이미지, 첨가물을 섞지 않았다는 느낌을 주기 때문에 소비자의 호응을 크게 이끌어낼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엔 속 보이는 투명한 만두입니다.

만두를 가르지 않아도 어떤 재료가 들어갔는지 알 수 있는데요.

[이동준/경기도 의정부시 : “입에 넣지 않아도 내용물이 다 보이니까 신기하고 재밌네요.”]

시선 사로잡는 투명한 만두의 비밀!

바로, 만두피에 있습니다.

[김주은/투명 만두 매장 관계자 : “만두피는 밀가루를 사용하지 않고 감자 전분 등을 사용해서 만듭니다. 그래서 찔수록 점차 투명해져서 만두 속이 보이게 됩니다.”]

투명한 만두는 어떻게 만들어질까요.

먼저 감자전분과 녹말의 하나인 타피오카 전분 등을 물과 함께 섞어 반죽기에서 치대줍니다.

그 다음, 반죽을 성형기에 넣어 뽑아낸 만두피에 만두소를 담아 모양을 잡아 주는데요.

그런데 아직, 투명하진 않죠?

하지만 이 만두를 찌기 시작하면 점차 속 보이는 투명 만두로 변신합니다.

[이순화/투명 만두 공장 관계자 : “다양한 재료가 푸짐하게 들어간 정직한 음식이라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습니다. 속이 비치기 때문에 보는 재미를 느낄 수 있어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투명한 먹거리, 또 있는데요.

짙은 갈색으로만 알았던 참기름도 옅어졌습니다.

일반 참기름과는 빛깔이 확연하게 다르죠.

[민경국/투명 참기름 판매 업체 관계자 : “투명한 참기름은 출시 직후부터 건강한 이미지 때문에 고객분들의 좋은 반응을 끌었습니다. 인기 덕분에 2018년도 총매출이 전년 대비 7% 이상 신장했습니다.”]

보통 참기름은 참깨를 270도 고온에서 볶지만, 투명 참기름은 140도 이하의 온도에서 서서히 볶는데요.

그래서 참깨의 영양성분이 비교적 덜 파괴되고 참깨의 고소한 풍미가 더욱 좋아진다고 합니다.

색에 대한 고정관념을 탈피하고,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는 투명한 제품들!

투명 마케팅의 자신 있는 활약이 기대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