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부진 “치료 목적으로 해당 병원 방문…불법 투약 사실 없어”
입력 2019.03.21 (10:18) 수정 2019.03.21 (10:31) 사회
이부진 “치료 목적으로 해당 병원 방문…불법 투약 사실 없어”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마약류인 수면마취제 프로포폴을 상습 투약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불법 투약 사실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호텔신라는 오늘(21일) '뉴스타파' 보도와 관련한 설명자료를 내고 이 사장이 "지난 2016년 왼쪽 다리에 입은 저온 화상 봉합수술 후 생긴 흉터 치료와 눈꺼풀 처짐 수술, 소위 안검하수 수술을 위한 치료 목적으로 해당 병원을 다닌 적은 있다"면서 "보도에서 처럼 불법 투약을 한 사실은 없다"고 설명했다고 전했습니다.

이 사장은 "자세히 기억나지 않지만 해당 병원을 수차례 정도 다닌 적이 있다"고 부연 설명했습니다.

앞서 뉴스타파는 2016년 1월부터 같은 해 10월까지 서울 강남구 H성형외과에서 간호조무사로 일했던 A씨의 인터뷰를 통해 이 사장이 프로포폴을 상습투약했다는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한편 호텔신라는 서울 중구 장충사옥에서 제46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이사 선임 등 5가지 의안을 원안대로 의결했습니다.

이부진 사장은 올해로 8년째 주총 의장직을 수행했습니다.

이 사장은 주주들에게 "2019년에도 거시경제 둔화, 사업환경 악화 지속 등 대내외 불확실성은 더욱 커질 것"이라며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고객'과 '데이터'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이부진 “치료 목적으로 해당 병원 방문…불법 투약 사실 없어”
    • 입력 2019.03.21 (10:18)
    • 수정 2019.03.21 (10:31)
    사회
이부진 “치료 목적으로 해당 병원 방문…불법 투약 사실 없어”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마약류인 수면마취제 프로포폴을 상습 투약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불법 투약 사실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호텔신라는 오늘(21일) '뉴스타파' 보도와 관련한 설명자료를 내고 이 사장이 "지난 2016년 왼쪽 다리에 입은 저온 화상 봉합수술 후 생긴 흉터 치료와 눈꺼풀 처짐 수술, 소위 안검하수 수술을 위한 치료 목적으로 해당 병원을 다닌 적은 있다"면서 "보도에서 처럼 불법 투약을 한 사실은 없다"고 설명했다고 전했습니다.

이 사장은 "자세히 기억나지 않지만 해당 병원을 수차례 정도 다닌 적이 있다"고 부연 설명했습니다.

앞서 뉴스타파는 2016년 1월부터 같은 해 10월까지 서울 강남구 H성형외과에서 간호조무사로 일했던 A씨의 인터뷰를 통해 이 사장이 프로포폴을 상습투약했다는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한편 호텔신라는 서울 중구 장충사옥에서 제46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이사 선임 등 5가지 의안을 원안대로 의결했습니다.

이부진 사장은 올해로 8년째 주총 의장직을 수행했습니다.

이 사장은 주주들에게 "2019년에도 거시경제 둔화, 사업환경 악화 지속 등 대내외 불확실성은 더욱 커질 것"이라며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고객'과 '데이터'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