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학사 한국사 교재에 故 노무현 전 대통령 ‘비하 사진’ 버젓이…
입력 2019.03.21 (21:29) 수정 2019.03.21 (21:58)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교학사 한국사 교재에 故 노무현 전 대통령 ‘비하 사진’ 버젓이…
동영상영역 끝
[앵커]

교학사가 발간한 한국사 수험서에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합성 사진을 실려 있어 논란입니다.

교학사는 책을 낸 지 7개월 동안 이를 전혀 알지 못했습니다.

김세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수험서의 한 페이지입니다.

조선 후기 신분제의 동요와 향촌의 변화를 설명하는 부분에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사진이 실려 있습니다.

2010년 방영된 드라마 장면의 한 출연자 얼굴을 노 전 대통령의 얼굴로 바꿔 합성한 사진입니다.

책이 출판된 건 지난해 8월.

교학사는 지난 7개월 동안 이런 사실을 전혀 몰랐다고 해명했습니다.

급하게 출판하던 과정에서 나온 편집자와 검수자의 실수였다고 덧붙였습니다.

[교학사 관계자/음성변조 : "(편집자가) 자기 딴에는 괜찮은 사진이라고 생각된 것을 인터넷에서 아무거나 썼는데 검수를 못 한 게 우리 회사의 전적으로 책임이죠."]

파문이 커지자 교학사는 책 판매를 중단하고 시중의 책도 모두 거둬 폐기하기로 했습니다.

또 노무현 재단 측에는 전화로 사과했고 나중에 직접 찾아가 정식으로 사과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세희입니다.
  • 교학사 한국사 교재에 故 노무현 전 대통령 ‘비하 사진’ 버젓이…
    • 입력 2019.03.21 (21:29)
    • 수정 2019.03.21 (21:58)
    뉴스 9
교학사 한국사 교재에 故 노무현 전 대통령 ‘비하 사진’ 버젓이…
[앵커]

교학사가 발간한 한국사 수험서에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합성 사진을 실려 있어 논란입니다.

교학사는 책을 낸 지 7개월 동안 이를 전혀 알지 못했습니다.

김세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수험서의 한 페이지입니다.

조선 후기 신분제의 동요와 향촌의 변화를 설명하는 부분에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사진이 실려 있습니다.

2010년 방영된 드라마 장면의 한 출연자 얼굴을 노 전 대통령의 얼굴로 바꿔 합성한 사진입니다.

책이 출판된 건 지난해 8월.

교학사는 지난 7개월 동안 이런 사실을 전혀 몰랐다고 해명했습니다.

급하게 출판하던 과정에서 나온 편집자와 검수자의 실수였다고 덧붙였습니다.

[교학사 관계자/음성변조 : "(편집자가) 자기 딴에는 괜찮은 사진이라고 생각된 것을 인터넷에서 아무거나 썼는데 검수를 못 한 게 우리 회사의 전적으로 책임이죠."]

파문이 커지자 교학사는 책 판매를 중단하고 시중의 책도 모두 거둬 폐기하기로 했습니다.

또 노무현 재단 측에는 전화로 사과했고 나중에 직접 찾아가 정식으로 사과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세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