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광장] 부활절 앞두고 종교적 색채 영화 잇따라 개봉
입력 2019.04.03 (06:52) 수정 2019.04.03 (06:55)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문화광장] 부활절 앞두고 종교적 색채 영화 잇따라 개봉
동영상영역 끝
오는 21일 부활절을 앞두고 극장가에도 종교적 색채를 가진 영화들이 잇달아 개봉합니다.

오늘 개봉하는 영화 '아픈 만큼 사랑한다'가 대표적인데요.

이 영화는 '필리핀의 한국인 슈바이처'로 불린 고 박누가 선교사의 삶을 다룬 것으로 필리핀 오지에서 의료 선교를 펼치던 박 선교사의 생전 모습과 고인의 발자취 등이 담겼습니다.

또 배우 출신 영화감독 추상미 씨가 내레이션을 맡은 점도 눈길을 끕니다.

또 오는 11일에는 십자군 전쟁을 배경으로 한 '필그리미지'가 개봉을 앞두고 있는데요,

성물을 지키려는 수도사들의 이야기를 그린 이 영화는 '스파이더맨' 시리즈로 유명한 배우 톰 홀랜드가 어린 수도사역을 맡아 색다른 모습을 선보입니다.
문화광장 기사 더보기
  • [문화광장] 부활절 앞두고 종교적 색채 영화 잇따라 개봉
    • 입력 2019.04.03 (06:52)
    • 수정 2019.04.03 (06:55)
    뉴스광장 1부
[문화광장] 부활절 앞두고 종교적 색채 영화 잇따라 개봉
오는 21일 부활절을 앞두고 극장가에도 종교적 색채를 가진 영화들이 잇달아 개봉합니다.

오늘 개봉하는 영화 '아픈 만큼 사랑한다'가 대표적인데요.

이 영화는 '필리핀의 한국인 슈바이처'로 불린 고 박누가 선교사의 삶을 다룬 것으로 필리핀 오지에서 의료 선교를 펼치던 박 선교사의 생전 모습과 고인의 발자취 등이 담겼습니다.

또 배우 출신 영화감독 추상미 씨가 내레이션을 맡은 점도 눈길을 끕니다.

또 오는 11일에는 십자군 전쟁을 배경으로 한 '필그리미지'가 개봉을 앞두고 있는데요,

성물을 지키려는 수도사들의 이야기를 그린 이 영화는 '스파이더맨' 시리즈로 유명한 배우 톰 홀랜드가 어린 수도사역을 맡아 색다른 모습을 선보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