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블랙홀’ 실체 첫 관측…‘지구 크기’ 가상 망원경 동원
입력 2019.04.11 (12:27) 수정 2019.04.11 (12:4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블랙홀’ 실체 첫 관측…‘지구 크기’ 가상 망원경 동원
동영상영역 끝
[앵커]

SF 영화 등에서 상상력으로만 그려오던 블랙홀의 실체가 처음으로 관측돼 공개됐습니다.

수년에 걸쳐 지구 곳곳의 거대 망원경을 연결하는 프로젝트로 얻은 결과인데요,

아인슈타인의 상대성 이론에 이어, 과학계에 새 지평을 열 것으로 보입니다.

정아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구에서 5천5백만 광년 떨어진 은하 M87 중심부, 도넛 모양의 노란 빛 가운데 검은 원형이 모습을 드러냅니다.

태양 질량의 65억배 무게, 지름은 160억 km에 달하는 초대형 블랙홀입니다.

국제 연구진이 이론으로 추정만 해온 블랙홀의 실제 모습과 크기, 무게를 실측하는데 성공했습니다.

[쉐퍼드 도에레만/박사/블랙홀 관측 프로젝트(EHT) 단장 : "이것은 우리가 블랙홀의 존재를 확인하는 가장 강력한 증거입니다. 그림자의 형태도 아인슈타인 박사의 예측과 함께 우리 측정 자료와 정교하게 일치합니다."]

빛마저 빨아들이는 강한 중력 탓에 인류는 그동안 블랙홀을 제대로 볼 수 없었습니다.

이번 촬영 역시 블랙홀 본체가 아니라 경계면인 '사건의 지평선' 주위에 맴도는 빛을 통해 블랙홀의 윤곽을 관측한 것입니다.

사상 첫 블랙홀 관측을 위해 세계 각지의 전파망원경 8대를 연결해 지구 크기 규모의 거대 가상 망원경을 만들었습니다.

미국의 허블 천체망원경보다 1,000배 이상의 해상도를 확보한 셈입니다.

[쉐퍼드 도에레만/박사/블랙홀 관측 프로젝트 단장 : "우리는 전에 없던 블랙홀의 일반 상대성을 연구하는 완전히 새로운 방법을 얻었습니다. 그리고 이것은 모든 위대한 발견들처럼 단지 시작일 뿐입니다."]

우리 과학자들을 포함해 전 세계 2백여 명의 천문학자가 참여한 이번 연구 결과는 7개 국가에서 동시 생중계로 발표됐습니다.

아인슈타인의 상대성 이론을 100여년 만에 입증하면서, 우주 형성과 진화의 비밀을 여는 데 한 발짝 더 다가서게 됐습니다.

KBS 뉴스 정아연입니다.
  • ‘블랙홀’ 실체 첫 관측…‘지구 크기’ 가상 망원경 동원
    • 입력 2019.04.11 (12:27)
    • 수정 2019.04.11 (12:46)
    뉴스 12
‘블랙홀’ 실체 첫 관측…‘지구 크기’ 가상 망원경 동원
[앵커]

SF 영화 등에서 상상력으로만 그려오던 블랙홀의 실체가 처음으로 관측돼 공개됐습니다.

수년에 걸쳐 지구 곳곳의 거대 망원경을 연결하는 프로젝트로 얻은 결과인데요,

아인슈타인의 상대성 이론에 이어, 과학계에 새 지평을 열 것으로 보입니다.

정아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구에서 5천5백만 광년 떨어진 은하 M87 중심부, 도넛 모양의 노란 빛 가운데 검은 원형이 모습을 드러냅니다.

태양 질량의 65억배 무게, 지름은 160억 km에 달하는 초대형 블랙홀입니다.

국제 연구진이 이론으로 추정만 해온 블랙홀의 실제 모습과 크기, 무게를 실측하는데 성공했습니다.

[쉐퍼드 도에레만/박사/블랙홀 관측 프로젝트(EHT) 단장 : "이것은 우리가 블랙홀의 존재를 확인하는 가장 강력한 증거입니다. 그림자의 형태도 아인슈타인 박사의 예측과 함께 우리 측정 자료와 정교하게 일치합니다."]

빛마저 빨아들이는 강한 중력 탓에 인류는 그동안 블랙홀을 제대로 볼 수 없었습니다.

이번 촬영 역시 블랙홀 본체가 아니라 경계면인 '사건의 지평선' 주위에 맴도는 빛을 통해 블랙홀의 윤곽을 관측한 것입니다.

사상 첫 블랙홀 관측을 위해 세계 각지의 전파망원경 8대를 연결해 지구 크기 규모의 거대 가상 망원경을 만들었습니다.

미국의 허블 천체망원경보다 1,000배 이상의 해상도를 확보한 셈입니다.

[쉐퍼드 도에레만/박사/블랙홀 관측 프로젝트 단장 : "우리는 전에 없던 블랙홀의 일반 상대성을 연구하는 완전히 새로운 방법을 얻었습니다. 그리고 이것은 모든 위대한 발견들처럼 단지 시작일 뿐입니다."]

우리 과학자들을 포함해 전 세계 2백여 명의 천문학자가 참여한 이번 연구 결과는 7개 국가에서 동시 생중계로 발표됐습니다.

아인슈타인의 상대성 이론을 100여년 만에 입증하면서, 우주 형성과 진화의 비밀을 여는 데 한 발짝 더 다가서게 됐습니다.

KBS 뉴스 정아연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