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퀄컴 효과’ 나스닥 6개월만에 8,000선 회복
입력 2019.04.17 (08:05) 수정 2019.04.17 (08:31) 국제
‘퀄컴 효과’ 나스닥 6개월만에 8,000선 회복
미국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가 6개월 만에 8,000선을 되찾았습니다.

현지시각 16일 뉴욕증시에서 나스닥 지수는 24.21포인트, 0.30% 오른 8,000.23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나스닥 지수가 8,000선을 웃돈 것은 지난해 10월 3일 이후 처음입니다.

나스닥 지수는 지난해 4분기 급락세를 이어가면서 6,000선을 위협받기도 했지만, 연말을 기점으로 반등세로 돌아서면서 꾸준히 오름세를 이어왔습니다.

오늘은 미 IT 업계를 대표하는 애플과 퀄컴이 '세기의 소송'으로 불리는 30조 원대 특허권 분쟁에서 전격 합의하면서 나스닥 지수를 끌어올린 것으로 분석됩니다.

퀄컴은 70.45달러로 13.27달러, 23.2% 치솟았는데 퀄컴의 하루 상승률로는 19년여만의 최대폭입니다.

애플 주가는 199.25달러로 0.02달러, 0.01% 오르는 데 그쳤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 ‘퀄컴 효과’ 나스닥 6개월만에 8,000선 회복
    • 입력 2019.04.17 (08:05)
    • 수정 2019.04.17 (08:31)
    국제
‘퀄컴 효과’ 나스닥 6개월만에 8,000선 회복
미국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가 6개월 만에 8,000선을 되찾았습니다.

현지시각 16일 뉴욕증시에서 나스닥 지수는 24.21포인트, 0.30% 오른 8,000.23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나스닥 지수가 8,000선을 웃돈 것은 지난해 10월 3일 이후 처음입니다.

나스닥 지수는 지난해 4분기 급락세를 이어가면서 6,000선을 위협받기도 했지만, 연말을 기점으로 반등세로 돌아서면서 꾸준히 오름세를 이어왔습니다.

오늘은 미 IT 업계를 대표하는 애플과 퀄컴이 '세기의 소송'으로 불리는 30조 원대 특허권 분쟁에서 전격 합의하면서 나스닥 지수를 끌어올린 것으로 분석됩니다.

퀄컴은 70.45달러로 13.27달러, 23.2% 치솟았는데 퀄컴의 하루 상승률로는 19년여만의 최대폭입니다.

애플 주가는 199.25달러로 0.02달러, 0.01% 오르는 데 그쳤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