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 대통령, 중앙아 3국 순방 돌입…‘신북방외교’ 본격화
입력 2019.04.17 (12:18) 수정 2019.04.17 (12:44)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문 대통령, 중앙아 3국 순방 돌입…‘신북방외교’ 본격화
동영상영역 끝
[앵커]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길에 오른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는 등 공식 일정을 시작합니다.

신북방정책의 일환으로 경제협력을 더욱 확대하고 한반도의 평화정착 노력을 국제사회에 호소할 예정입니다.

이병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은 한국시간으로 어젯밤 이번 순방의 첫번째 방문국인 투르크메니스탄에 도착했습니다.

우리나라 대통령이 투르크메니스탄을 국빈 방문한 건 이번이 두번쨉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공식 환영식에 이어 베르디무하메도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습니다.

우리 정부의 신북방정책과 투르크메니스탄의 수송허브화 전략을 결합해, 도로와 철도 등 교통 인프라 구축에 우리 기업의 참여를 모색합니다.

[김현종/국가안보실 2차장/지난 14일 : "자원 부국인 투르크메니스탄에 우리 기업의 진출을 촉진하고, 에너지·교통·물류·인프라 외에 보건‧의료, ICT 등 여러 미래 성장 분야 협력 가능성을 여는 계기가 될 것으로 봅니다."]

특히 내일은 우리나라 기업이 수주해 지난해 완공한 키얀리 가스화학 플랜트를 방문해 근로자들을 격려할 예정입니다.

투르크메니스탄에 이어 우즈베키스탄과 카자흐스탄을 차례로 방문하는 이번 순방을 통해, 신북방정책의 외연을 본격적으로 확장할 것이라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주형철/청와대 경제보좌관/지난 14일 : "중앙아시아 국가들은 풍부한 자원을 바탕으로 고도의 신흥경제권을 형성하고 있고, 세계 경제에서의 그 영향력도 더욱 커질 것이다 이렇게 예상하고 있습니다."]

이번 순방을 통해 경제협력 강화는 물론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에 대한 변함없는 지지를 당부하겠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또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고려인 동포들과의 간담회도 잇따라 열릴 예정입니다.

투르크메니스탄에서 KBS 뉴스 이병도입니다.
  • 문 대통령, 중앙아 3국 순방 돌입…‘신북방외교’ 본격화
    • 입력 2019.04.17 (12:18)
    • 수정 2019.04.17 (12:44)
    뉴스 12
문 대통령, 중앙아 3국 순방 돌입…‘신북방외교’ 본격화
[앵커]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길에 오른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는 등 공식 일정을 시작합니다.

신북방정책의 일환으로 경제협력을 더욱 확대하고 한반도의 평화정착 노력을 국제사회에 호소할 예정입니다.

이병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은 한국시간으로 어젯밤 이번 순방의 첫번째 방문국인 투르크메니스탄에 도착했습니다.

우리나라 대통령이 투르크메니스탄을 국빈 방문한 건 이번이 두번쨉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공식 환영식에 이어 베르디무하메도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습니다.

우리 정부의 신북방정책과 투르크메니스탄의 수송허브화 전략을 결합해, 도로와 철도 등 교통 인프라 구축에 우리 기업의 참여를 모색합니다.

[김현종/국가안보실 2차장/지난 14일 : "자원 부국인 투르크메니스탄에 우리 기업의 진출을 촉진하고, 에너지·교통·물류·인프라 외에 보건‧의료, ICT 등 여러 미래 성장 분야 협력 가능성을 여는 계기가 될 것으로 봅니다."]

특히 내일은 우리나라 기업이 수주해 지난해 완공한 키얀리 가스화학 플랜트를 방문해 근로자들을 격려할 예정입니다.

투르크메니스탄에 이어 우즈베키스탄과 카자흐스탄을 차례로 방문하는 이번 순방을 통해, 신북방정책의 외연을 본격적으로 확장할 것이라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주형철/청와대 경제보좌관/지난 14일 : "중앙아시아 국가들은 풍부한 자원을 바탕으로 고도의 신흥경제권을 형성하고 있고, 세계 경제에서의 그 영향력도 더욱 커질 것이다 이렇게 예상하고 있습니다."]

이번 순방을 통해 경제협력 강화는 물론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에 대한 변함없는 지지를 당부하겠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또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고려인 동포들과의 간담회도 잇따라 열릴 예정입니다.

투르크메니스탄에서 KBS 뉴스 이병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