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 초등학교 교사, 학생 30여 명 식중독 의심증세
입력 2019.04.17 (16:26) 수정 2019.04.17 (16:46) 사회
대구 초등학교 교사, 학생 30여 명 식중독 의심증세
대구의 한 초등학교 교사와 학생들이 집단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습니다. 대구 동구청 등 보건당국은 대구 동구의 한 초등학교 교사와 학생 30여 명이 어젯밤(16일)부터 설사와 구토, 복통 등의 식중독 의심증세를 보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학교는 급식을 중단했고 보건당국은 돌봄교실 간식과 급식에 사용된 조리 도구 등 가검물을 채취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대구 초등학교 교사, 학생 30여 명 식중독 의심증세
    • 입력 2019.04.17 (16:26)
    • 수정 2019.04.17 (16:46)
    사회
대구 초등학교 교사, 학생 30여 명 식중독 의심증세
대구의 한 초등학교 교사와 학생들이 집단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습니다. 대구 동구청 등 보건당국은 대구 동구의 한 초등학교 교사와 학생 30여 명이 어젯밤(16일)부터 설사와 구토, 복통 등의 식중독 의심증세를 보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학교는 급식을 중단했고 보건당국은 돌봄교실 간식과 급식에 사용된 조리 도구 등 가검물을 채취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