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약 혐의’ 박유천 경찰 출석…“성실히 조사 받겠다”
입력 2019.04.17 (17:06) 수정 2019.04.17 (17:36)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마약 혐의’ 박유천 경찰 출석…“성실히 조사 받겠다”
동영상영역 끝
[앵커]

황하나 씨가 마약 공범으로 지목한 가수 박유천 씨가 오늘 오전 경찰에 나와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박 씨를 상대로 황 씨와 헤어진 후에도 황 씨를 왜 만났는지 등을 추궁하고 있습니다.

오현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가수 박유천 씨는 마약 투약 피의자 신분으로 오늘 오전 10시쯤 경찰에 출석했습니다.

검은색 정장 차림으로 온 박 씨는 다소 여유로운 표정으로 조사를 잘 받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박유천 : "있는 그대로 성실하게 조사를 잘 받고, 그러고 나오겠습니다."]

박 씨는 혐의를 부인하느냐는 질문 등에는 답을 하지 않고 조사실로 향했습니다.

박 씨가 경찰에 나온 건 최종 무혐의 처분을 받은 성폭행 혐의 수사 이후 2년 10개월 만입니다.

박 씨는 연인이었던 황하나 씨와 함께 올해 초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박 씨가 마약을 권유했다는 황 씨 진술이 나온 이후, 경찰은 박 씨와 황 씨가 만난 증거 등을 찾는 데 주력했습니다.

경찰은 박 씨가 황 씨 집을 드나든 CCTV 영상과 박 씨와 황 씨가 연락한 자료 등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이러한 자료를 바탕으로 지난해 결별 이후에도 최근까지 황 씨를 왜 만났는지, 만나서 마약을 했는지 박 씨를 추궁하고 있습니다.

박 씨는 황 씨를 만난 것은 인정하지만, 마약을 하거나 권유하지 않았다는 입장입니다.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어서 박 씨 조사는 오늘 밤 늦게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경찰은 필요하다면 황 씨까지 불러 대질 조사도 할 예정이고, 조사가 끝나면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오현태입니다.
  • ‘마약 혐의’ 박유천 경찰 출석…“성실히 조사 받겠다”
    • 입력 2019.04.17 (17:06)
    • 수정 2019.04.17 (17:36)
    뉴스 5
‘마약 혐의’ 박유천 경찰 출석…“성실히 조사 받겠다”
[앵커]

황하나 씨가 마약 공범으로 지목한 가수 박유천 씨가 오늘 오전 경찰에 나와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박 씨를 상대로 황 씨와 헤어진 후에도 황 씨를 왜 만났는지 등을 추궁하고 있습니다.

오현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가수 박유천 씨는 마약 투약 피의자 신분으로 오늘 오전 10시쯤 경찰에 출석했습니다.

검은색 정장 차림으로 온 박 씨는 다소 여유로운 표정으로 조사를 잘 받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박유천 : "있는 그대로 성실하게 조사를 잘 받고, 그러고 나오겠습니다."]

박 씨는 혐의를 부인하느냐는 질문 등에는 답을 하지 않고 조사실로 향했습니다.

박 씨가 경찰에 나온 건 최종 무혐의 처분을 받은 성폭행 혐의 수사 이후 2년 10개월 만입니다.

박 씨는 연인이었던 황하나 씨와 함께 올해 초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박 씨가 마약을 권유했다는 황 씨 진술이 나온 이후, 경찰은 박 씨와 황 씨가 만난 증거 등을 찾는 데 주력했습니다.

경찰은 박 씨가 황 씨 집을 드나든 CCTV 영상과 박 씨와 황 씨가 연락한 자료 등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이러한 자료를 바탕으로 지난해 결별 이후에도 최근까지 황 씨를 왜 만났는지, 만나서 마약을 했는지 박 씨를 추궁하고 있습니다.

박 씨는 황 씨를 만난 것은 인정하지만, 마약을 하거나 권유하지 않았다는 입장입니다.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어서 박 씨 조사는 오늘 밤 늦게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경찰은 필요하다면 황 씨까지 불러 대질 조사도 할 예정이고, 조사가 끝나면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오현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