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진강서 멸종 위기 돌고래 ‘상괭이’ 구조
입력 2019.04.17 (17:30) 수정 2019.04.17 (17:40) 사회
임진강서 멸종 위기 돌고래 ‘상괭이’ 구조
경기도 파주시 임진강에서 멸종 위기종 돌고래인 상괭이가 심한 탈진 상태로 발견돼 구조됐습니다.

파주시 등에 따르면 오늘 오전 국제보호종이자 토종 돌고래인 상괭이 한 마리가 파평읍 율곡리 대단위 양수장 앞 임진강변에 있는 것을 어민들이 발견해 시에 신고했습니다. 신고를 받은 파주시는 서울대공원 종 보전연구실에 연락, 연구실 관계자들과 함께 상괭이를 구조했습니다.

파주시 관계자는 "임진강에서 상괭이가 구조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라며 "국제보호종인 상괭이가 다친 것을 발견하거나 조업 중 그물에 걸렸을 때는 빨리 구조될 수 있도록 시에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쇠돌고래 일종으로 동아시아에 주로 분포하는 상괭이는 우리나라 서해가 최대 서식지로 알려진 국제보호종이지만 고기잡이 그물에 걸리는 혼획 때문에 개체 수가 급감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임진강서 멸종 위기 돌고래 ‘상괭이’ 구조
    • 입력 2019.04.17 (17:30)
    • 수정 2019.04.17 (17:40)
    사회
임진강서 멸종 위기 돌고래 ‘상괭이’ 구조
경기도 파주시 임진강에서 멸종 위기종 돌고래인 상괭이가 심한 탈진 상태로 발견돼 구조됐습니다.

파주시 등에 따르면 오늘 오전 국제보호종이자 토종 돌고래인 상괭이 한 마리가 파평읍 율곡리 대단위 양수장 앞 임진강변에 있는 것을 어민들이 발견해 시에 신고했습니다. 신고를 받은 파주시는 서울대공원 종 보전연구실에 연락, 연구실 관계자들과 함께 상괭이를 구조했습니다.

파주시 관계자는 "임진강에서 상괭이가 구조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라며 "국제보호종인 상괭이가 다친 것을 발견하거나 조업 중 그물에 걸렸을 때는 빨리 구조될 수 있도록 시에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쇠돌고래 일종으로 동아시아에 주로 분포하는 상괭이는 우리나라 서해가 최대 서식지로 알려진 국제보호종이지만 고기잡이 그물에 걸리는 혼획 때문에 개체 수가 급감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