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당 뺀 여야 “박근혜 전 대통령 형집행정지 논할 때 아니다”
입력 2019.04.17 (18:32) 정치
한국당 뺀 여야 “박근혜 전 대통령 형집행정지 논할 때 아니다”
자유한국당을 뺀 여야 4당은 오늘(17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형집행정지 신청에 대해 일제히 부정적인 입장을 나타냈습니다.

민주당은 공식 논평을 내진 않았지만,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KBS와 통화에서 "법과 상식에 맞지 않는 사안이며 대응할 가치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바른미래당 이종철 대변인은 논평에서 박 전 대통령이 형 집행정지를 논할 상황이 아니라고 지적했고, 평화당 홍성문 대변인은 형집행정지 신청은 법적 권리지만, 국민 정서에 맞지 않는다고 논평했습니다.

정의당 정호진 대변인도 논평에서 "박 전 대통령의 일련의 범죄행위는 일신상의 이유를 들어 저울질하기에는 너무도 무겁다"고 비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국당 뺀 여야 “박근혜 전 대통령 형집행정지 논할 때 아니다”
    • 입력 2019.04.17 (18:32)
    정치
한국당 뺀 여야 “박근혜 전 대통령 형집행정지 논할 때 아니다”
자유한국당을 뺀 여야 4당은 오늘(17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형집행정지 신청에 대해 일제히 부정적인 입장을 나타냈습니다.

민주당은 공식 논평을 내진 않았지만,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KBS와 통화에서 "법과 상식에 맞지 않는 사안이며 대응할 가치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바른미래당 이종철 대변인은 논평에서 박 전 대통령이 형 집행정지를 논할 상황이 아니라고 지적했고, 평화당 홍성문 대변인은 형집행정지 신청은 법적 권리지만, 국민 정서에 맞지 않는다고 논평했습니다.

정의당 정호진 대변인도 논평에서 "박 전 대통령의 일련의 범죄행위는 일신상의 이유를 들어 저울질하기에는 너무도 무겁다"고 비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