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노트르담 15시간 만에 진화…“5년 내 재건”
입력 2019.04.17 (20:29) 수정 2019.04.17 (20:53)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노트르담 15시간 만에 진화…“5년 내 재건”
동영상영역 끝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가 15시간 만에 완전히 진화된 가운데, 마크롱 대통령이 5년 안에 대성당을 재건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마크롱/프랑스 대통령 : "노트르담 대성당을 더욱 아름답게 재건할 것입니다. 지금부터 5년 안에 이뤄낼 것입니다. 우리는 할 수 있습니다."]

첨탑과 지붕은 무너졌지만, 가시면류관 등 화마를 피한 유물과 예술품들은 루브르 박물관으로 옮겨졌는데요,

당국이 복원 공사 관계자 등을 상대로 본격적인 조사에 착수한 가운데, 화재 하루 만에 성당 복원을 돕기 위한 성금이 9천억 원 가까이 모였다고 현지언론은 전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노트르담 15시간 만에 진화…“5년 내 재건”
    • 입력 2019.04.17 (20:29)
    • 수정 2019.04.17 (20:53)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노트르담 15시간 만에 진화…“5년 내 재건”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가 15시간 만에 완전히 진화된 가운데, 마크롱 대통령이 5년 안에 대성당을 재건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마크롱/프랑스 대통령 : "노트르담 대성당을 더욱 아름답게 재건할 것입니다. 지금부터 5년 안에 이뤄낼 것입니다. 우리는 할 수 있습니다."]

첨탑과 지붕은 무너졌지만, 가시면류관 등 화마를 피한 유물과 예술품들은 루브르 박물관으로 옮겨졌는데요,

당국이 복원 공사 관계자 등을 상대로 본격적인 조사에 착수한 가운데, 화재 하루 만에 성당 복원을 돕기 위한 성금이 9천억 원 가까이 모였다고 현지언론은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