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기오염 측정 조작' 대기업 적발
입력 2019.04.17 (20:35) 지역뉴스(목포)
영산강유역환경청은
LG화학 여수화치공장 등 사업장 6곳이
측정 대행업체 4곳과 짜고
대기오염 물질의 배출 농도를 속인 사실을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환경청 조사 결과
측정 대행업체들은 기업 담당자들과 공모해
2015년부터 4년 동안 모두 만 3천여 건의
대기오염 측정 기록부를 조작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측정 대행업체들은
배출 기준치를 넘은 염화비닐 등의 유해 물질도
기준 이내인 것처럼 측정값을 조작했으며,
이에 따라 기업들은 배출 기준치가 넘으면 내야 하는
'기본 배출 부과금'도 면제받아왔습니다.####
  • '대기오염 측정 조작' 대기업 적발
    • 입력 2019.04.17 (20:35)
    지역뉴스(목포)
영산강유역환경청은
LG화학 여수화치공장 등 사업장 6곳이
측정 대행업체 4곳과 짜고
대기오염 물질의 배출 농도를 속인 사실을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환경청 조사 결과
측정 대행업체들은 기업 담당자들과 공모해
2015년부터 4년 동안 모두 만 3천여 건의
대기오염 측정 기록부를 조작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측정 대행업체들은
배출 기준치를 넘은 염화비닐 등의 유해 물질도
기준 이내인 것처럼 측정값을 조작했으며,
이에 따라 기업들은 배출 기준치가 넘으면 내야 하는
'기본 배출 부과금'도 면제받아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