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남도, 대기오염 측정치 조작 업체 행정처분 예정
입력 2019.04.17 (21:48) 수정 2019.04.17 (21:51) 지역뉴스(순천)
전라남도는
어제(16일) 환경부로부터
대기오염물질 조작 업체를 통보받고
소명 절차와 법률 검토 등을 거쳐
영업정지와 과태료 등 행정처분을
내릴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대기오염물질
배출업체는 5백만 원 이하의 과태료나 경고 처분,
측정 대행업체는 영업정지 또는
과태료 처분이 가능합니다.
한편 여수시의회
여수산단 특별위원회는
환경부의 조사결과를 검토해
직접 해당 공장을 방문해
실태 조사를 벌일 계획이라고 밝혔고,
여수 환경운동연합은 내일 기자회견을 열어
대기오염 물질 측정치 조작과 관련해
강도 높은 조사와 대책마련을 촉구할 예정입니다.@@@
  • 전남도, 대기오염 측정치 조작 업체 행정처분 예정
    • 입력 2019.04.17 (21:48)
    • 수정 2019.04.17 (21:51)
    지역뉴스(순천)
전라남도는
어제(16일) 환경부로부터
대기오염물질 조작 업체를 통보받고
소명 절차와 법률 검토 등을 거쳐
영업정지와 과태료 등 행정처분을
내릴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대기오염물질
배출업체는 5백만 원 이하의 과태료나 경고 처분,
측정 대행업체는 영업정지 또는
과태료 처분이 가능합니다.
한편 여수시의회
여수산단 특별위원회는
환경부의 조사결과를 검토해
직접 해당 공장을 방문해
실태 조사를 벌일 계획이라고 밝혔고,
여수 환경운동연합은 내일 기자회견을 열어
대기오염 물질 측정치 조작과 관련해
강도 높은 조사와 대책마련을 촉구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