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문전박대’ 이언주, 마침 나타난 이혜훈 의원 덕분에 의총장으로 ‘쏙’
입력 2019.04.18 (16:35) 현장영상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문전박대’ 이언주, 마침 나타난 이혜훈 의원 덕분에 의총장으로 ‘쏙’
동영상영역 끝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에 대해 '찌질이' 등의 발언으로 당원권 1년 중지 징계처분을 받은 이언주 의원이 오늘(1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 입장이 거부되면서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이 의원은 오늘 의총 참석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오늘 (선거제 개편안) 패스트트랙을 강행 처리한다는 얘기를 듣고 왔다"며 "지난 징계에서 의결권이 박탈됐지만, 의결권 박탈이 이것을 강행하기 위한 꼼수였는지 묻고 싶다"며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이어 "(선거법) 강행처리가 대한민국 선거제도, 권력구조, 의회정치에 미치는 영향이 지대하다고 생각한다"며 "이걸 막아야 한다는 생각에서 참석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후 당직자들과 승강이를 벌이던 이 의원은 뒤늦게 도착한 이혜훈 의원이 의총 회의실에 도착하면서 가까스로 들어갈 수 있었는데요, 험난했던 이 의원의 의총 입장 모습 영상으로 보시죠.
  • [영상] ‘문전박대’ 이언주, 마침 나타난 이혜훈 의원 덕분에 의총장으로 ‘쏙’
    • 입력 2019.04.18 (16:35)
    현장영상
[영상] ‘문전박대’ 이언주, 마침 나타난 이혜훈 의원 덕분에 의총장으로 ‘쏙’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에 대해 '찌질이' 등의 발언으로 당원권 1년 중지 징계처분을 받은 이언주 의원이 오늘(1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 입장이 거부되면서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이 의원은 오늘 의총 참석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오늘 (선거제 개편안) 패스트트랙을 강행 처리한다는 얘기를 듣고 왔다"며 "지난 징계에서 의결권이 박탈됐지만, 의결권 박탈이 이것을 강행하기 위한 꼼수였는지 묻고 싶다"며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이어 "(선거법) 강행처리가 대한민국 선거제도, 권력구조, 의회정치에 미치는 영향이 지대하다고 생각한다"며 "이걸 막아야 한다는 생각에서 참석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후 당직자들과 승강이를 벌이던 이 의원은 뒤늦게 도착한 이혜훈 의원이 의총 회의실에 도착하면서 가까스로 들어갈 수 있었는데요, 험난했던 이 의원의 의총 입장 모습 영상으로 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