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5.18 진상 속속 공개
[단독] “고폭탄까지 지급”…‘헬기 사격’ 군 수뇌부 지시 뒷받침
입력 2019.05.15 (21:04) 수정 2019.05.15 (21:10)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단독] “고폭탄까지 지급”…‘헬기 사격’ 군 수뇌부 지시 뒷받침
동영상영역 끝
[앵커]

최종호 하사의 헬기 사격 증언은 지난해 발표된 국방부 5.18 특별조사위원회의 헬기 사격 조사 결과와도 일치합니다.

헬기탄약 5백발 정도가 발사됐고, 특히 전시에 사용되는 고폭탄까지 장착했다는 사실은 자위권 차원의 대응이었다는 전두환 씨 주장과도 정면으로 배치됩니다.

계속해서 김호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해 국방부 5.18특조위는 광주에서 계엄군의 헬기 사격이 있었다고 결론냈습니다.

[이건리/5.18 특별조사위원장/지난해 2월 : "공격헬기 500MD와 기동헬기 UH-1H를 이용하여 5월 21일과 5월 27일 광주시민을 상대로 여러 차례 사격을 가하였습니다."]

최 씨가 복무했던 31 항공단에서는 코브라 헬기 2 대와 500 MD 12 대가 광주에 투입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당시 헬기 조종사들은 헬기사격을 부인했고. 특조위 조사에 응하지도 않았습니다.

이 때문에 특조위는 수 십만장의 군자료를 뒤져 시위 사격은 20mm 벌컨포로 실사격은 7.62mm 기관포로 하라는 명령서 등을 확인해 사격을 입증했습니다.

최 씨 증언과 동일한 무기들인데 여기에 고폭탄까지 지급됐다는 건 새로운 내용입니다.

전시에만 사용되는 고폭탄이 지급됐다는 건, 신군부의 자위권 발동 주장이 거짓말이라는 얘기가 됩니다.

[최종호/5.18당시 31항공단 탄약관리 하사 : "(고폭탄은) 부대 여단장도 마음대로 못 해요. 육군본부에서 내려와야 육군본부에서 명령서가 내려와야 그거를 실어 주는 거거든요. 저도 3년 동안 딱 그거 처음이에요."]

따라서 헬기 사격은 신군부 최상급자 명령에 따라 조직적으로 이뤄진 걸로 해석됩니다.

[김희송/전 5.18특조위 조사관/전남대 교수 : "헬기 사격은 군 수뇌부의 결정과 지시에 따라서 이루어졌을 것이라는 이런 이제 추론에 부합되는 증언이라고 볼 수 있는거죠."]

헬기 사격에 대한 새로운 증언이 제기된 만큼 전면적인 재조사가 필요해 보입니다.

KBS 뉴스 김호입니다.
  • [단독] “고폭탄까지 지급”…‘헬기 사격’ 군 수뇌부 지시 뒷받침
    • 입력 2019.05.15 (21:04)
    • 수정 2019.05.15 (21:10)
    뉴스 9
[단독] “고폭탄까지 지급”…‘헬기 사격’ 군 수뇌부 지시 뒷받침
[앵커]

최종호 하사의 헬기 사격 증언은 지난해 발표된 국방부 5.18 특별조사위원회의 헬기 사격 조사 결과와도 일치합니다.

헬기탄약 5백발 정도가 발사됐고, 특히 전시에 사용되는 고폭탄까지 장착했다는 사실은 자위권 차원의 대응이었다는 전두환 씨 주장과도 정면으로 배치됩니다.

계속해서 김호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해 국방부 5.18특조위는 광주에서 계엄군의 헬기 사격이 있었다고 결론냈습니다.

[이건리/5.18 특별조사위원장/지난해 2월 : "공격헬기 500MD와 기동헬기 UH-1H를 이용하여 5월 21일과 5월 27일 광주시민을 상대로 여러 차례 사격을 가하였습니다."]

최 씨가 복무했던 31 항공단에서는 코브라 헬기 2 대와 500 MD 12 대가 광주에 투입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당시 헬기 조종사들은 헬기사격을 부인했고. 특조위 조사에 응하지도 않았습니다.

이 때문에 특조위는 수 십만장의 군자료를 뒤져 시위 사격은 20mm 벌컨포로 실사격은 7.62mm 기관포로 하라는 명령서 등을 확인해 사격을 입증했습니다.

최 씨 증언과 동일한 무기들인데 여기에 고폭탄까지 지급됐다는 건 새로운 내용입니다.

전시에만 사용되는 고폭탄이 지급됐다는 건, 신군부의 자위권 발동 주장이 거짓말이라는 얘기가 됩니다.

[최종호/5.18당시 31항공단 탄약관리 하사 : "(고폭탄은) 부대 여단장도 마음대로 못 해요. 육군본부에서 내려와야 육군본부에서 명령서가 내려와야 그거를 실어 주는 거거든요. 저도 3년 동안 딱 그거 처음이에요."]

따라서 헬기 사격은 신군부 최상급자 명령에 따라 조직적으로 이뤄진 걸로 해석됩니다.

[김희송/전 5.18특조위 조사관/전남대 교수 : "헬기 사격은 군 수뇌부의 결정과 지시에 따라서 이루어졌을 것이라는 이런 이제 추론에 부합되는 증언이라고 볼 수 있는거죠."]

헬기 사격에 대한 새로운 증언이 제기된 만큼 전면적인 재조사가 필요해 보입니다.

KBS 뉴스 김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