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고령자 면허 반납 유도 캠페인…“운전 졸업을 축하합니다”
입력 2019.05.16 (21:44) 수정 2019.05.17 (09:20)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日 고령자 면허 반납 유도 캠페인…“운전 졸업을 축하합니다”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렇게 정년 나이는 미뤄지지만, 한편으론 증가하는 고령 운전자들의 교통사고 염려도 적지 않습니다.

그래서 일본정부는 고령자들의 면허 자진 반납을 더욱 늘리기 위해 캠페인을 펴는 등 여러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데요.

이 소식은 하송연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48년 동안 운전을 해 온 78살 아버지의 마지막 운전을 온 가족이 축하해 줍니다.

[딸 : "아빠, 운전 졸업을 축하드립니다. 자주 여행 다녔던 기억들이 떠올랐어요. 정말 감사해요."]

아내는 편지로 아쉬운 마음을 전합니다.

[아내 : "이제부터 우리 둘이 버스와 전철을 타고 이전처럼 좋은 경치를 구경하며 여행해요."]

동일본 고속도로 관리 공단이 제작 배포한 '운전졸업캠페인' 영상은 일본 가정에서 고령 운전에 대해 고민해 보는 계기가 되고 있습니다.

최근 87살 운전자가 낸 사고로 아내와 딸을 잃은 한 가장의 울부짖음도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

[마쓰나가/교통사고 희생자 남편 : "조금이라도 운전이 불안한 사람은 차를 운전하지 않는 선택을 해 주십시오. 주변 분들도 본인에게 그렇게 권해 주십시오."]

이 사고 등을 계기로 일왕 즉위 연휴가 끝난 뒤 첫 사흘 동안 천2백여 명의 도쿄 도민들이 운전면허증을 반납했습니다.

[면허 반납 시민 : "가속 페달인지 브레이크인지 저도 순간적으로 헷갈리는 때가 있었거든요. (면허를) 반납해 버렸습니다."]

일본 정부가 20년 전부터 고령 운전자의 면허 반납을 추진해 오고 있지만 사고는 증가 추세입니다.

KBS 뉴스 하송연입니다.
  • 日 고령자 면허 반납 유도 캠페인…“운전 졸업을 축하합니다”
    • 입력 2019.05.16 (21:44)
    • 수정 2019.05.17 (09:20)
    뉴스 9
日 고령자 면허 반납 유도 캠페인…“운전 졸업을 축하합니다”
[앵커]

이렇게 정년 나이는 미뤄지지만, 한편으론 증가하는 고령 운전자들의 교통사고 염려도 적지 않습니다.

그래서 일본정부는 고령자들의 면허 자진 반납을 더욱 늘리기 위해 캠페인을 펴는 등 여러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데요.

이 소식은 하송연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48년 동안 운전을 해 온 78살 아버지의 마지막 운전을 온 가족이 축하해 줍니다.

[딸 : "아빠, 운전 졸업을 축하드립니다. 자주 여행 다녔던 기억들이 떠올랐어요. 정말 감사해요."]

아내는 편지로 아쉬운 마음을 전합니다.

[아내 : "이제부터 우리 둘이 버스와 전철을 타고 이전처럼 좋은 경치를 구경하며 여행해요."]

동일본 고속도로 관리 공단이 제작 배포한 '운전졸업캠페인' 영상은 일본 가정에서 고령 운전에 대해 고민해 보는 계기가 되고 있습니다.

최근 87살 운전자가 낸 사고로 아내와 딸을 잃은 한 가장의 울부짖음도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

[마쓰나가/교통사고 희생자 남편 : "조금이라도 운전이 불안한 사람은 차를 운전하지 않는 선택을 해 주십시오. 주변 분들도 본인에게 그렇게 권해 주십시오."]

이 사고 등을 계기로 일왕 즉위 연휴가 끝난 뒤 첫 사흘 동안 천2백여 명의 도쿄 도민들이 운전면허증을 반납했습니다.

[면허 반납 시민 : "가속 페달인지 브레이크인지 저도 순간적으로 헷갈리는 때가 있었거든요. (면허를) 반납해 버렸습니다."]

일본 정부가 20년 전부터 고령 운전자의 면허 반납을 추진해 오고 있지만 사고는 증가 추세입니다.

KBS 뉴스 하송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