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동 킥보드로 11살 여아 치고 달아난 남성 자수
입력 2019.05.17 (21:28) 수정 2019.05.17 (22:01) 뉴스9(대전)
전동 킥보드로 여자아이를 치고 달아난
남성에 대한 KBS 보도가 나간 뒤
해당 남성이 경찰에 자수했습니다.

대전 둔산경찰서는
그제(15일) 저녁 7시 10분쯤
대전시 둔산동의 한 자전거 도로에서
전동 킥보드로 11살 전 모 양을 치고 달아났던
35살 A씨가 오늘(17일) 오후 자수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피해 가족들이
인터넷 카페에 올린 사고 영상이
여러 사이트에 공유돼 공분을 사면서
CCTV를 분석하는 등 수사에 나섰으며
자수한 A씨를 상대로 자세한 도주 이유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전동 킥보드로 11살 여아 치고 달아난 남성 자수
    • 입력 2019.05.17 (21:28)
    • 수정 2019.05.17 (22:01)
    뉴스9(대전)
전동 킥보드로 여자아이를 치고 달아난
남성에 대한 KBS 보도가 나간 뒤
해당 남성이 경찰에 자수했습니다.

대전 둔산경찰서는
그제(15일) 저녁 7시 10분쯤
대전시 둔산동의 한 자전거 도로에서
전동 킥보드로 11살 전 모 양을 치고 달아났던
35살 A씨가 오늘(17일) 오후 자수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피해 가족들이
인터넷 카페에 올린 사고 영상이
여러 사이트에 공유돼 공분을 사면서
CCTV를 분석하는 등 수사에 나섰으며
자수한 A씨를 상대로 자세한 도주 이유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