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계태권도 한국 금3…이대훈 4강 탈락
입력 2019.05.17 (21:50) 수정 2019.05.17 (21:53)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세계태권도 한국 금3…이대훈 4강 탈락
동영상영역 끝
세계태권도선수권 결승 첫날 우리나라가 금메달 세 개를 따냈습니다.

월드 스타 이대훈은 컨디션 난조로 4연속 우승에 실패했습니다.

영국 맨체스터에서 열린 세계 선수권 대회.

대표팀이 결승이 열린 세 체급을 휩쓸었습니다.

여자 46kg급에 출전한 심재영은 결승에서 이란의 모멘자데흐를 11대 6으로 꺾고, 대회 2연패에 성공했습니다.

여자 73kg급의 이다빈과 남자 58kg급의 장준도 세계선수권 첫 출전에서 정상에 올랐습니다.

세계선수권 4회 우승에 도전했던 이대훈은 목 근육통으로 4강전에서 패하며 동메달을 확정했습니다.
  • 세계태권도 한국 금3…이대훈 4강 탈락
    • 입력 2019.05.17 (21:50)
    • 수정 2019.05.17 (21:53)
    뉴스 9
세계태권도 한국 금3…이대훈 4강 탈락
세계태권도선수권 결승 첫날 우리나라가 금메달 세 개를 따냈습니다.

월드 스타 이대훈은 컨디션 난조로 4연속 우승에 실패했습니다.

영국 맨체스터에서 열린 세계 선수권 대회.

대표팀이 결승이 열린 세 체급을 휩쓸었습니다.

여자 46kg급에 출전한 심재영은 결승에서 이란의 모멘자데흐를 11대 6으로 꺾고, 대회 2연패에 성공했습니다.

여자 73kg급의 이다빈과 남자 58kg급의 장준도 세계선수권 첫 출전에서 정상에 올랐습니다.

세계선수권 4회 우승에 도전했던 이대훈은 목 근육통으로 4강전에서 패하며 동메달을 확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