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화토탈 대산공장서 유출사고…120여 명 병원치료
입력 2019.05.18 (06:12) 수정 2019.05.18 (07:10)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한화토탈 대산공장서 유출사고…120여 명 병원치료
동영상영역 끝
[앵커]

충남 서산에 있는 한화토탈 대산공장에서 유독성 유증기가 뿜어져나와 소방당국이 긴급 방제작업을 벌였습니다.

석유화학제품 저장 탱크가 과열된 탓인데 근로자와 주민 등 120여명이 유증기를 흡입해 치료를 받았습니다.

정재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화토탈 대산공장 안에서 기름찌꺼기와 녹물이 섞인 유증기가 10미터 이상 솟구쳐 오릅니다.

사고가 난 시설은 화학물질 옥외 저장 탱크.

탱크 온도가 갑자기 평소 보다 두 배 높은 100도 가까이 오르면서 유증기가 뿜어져 나온 겁니다.

탱크 온도를 낮추기 위해 소방차가 쉴새 없이 물을 뿌려보지만 역부족입니다.

유증기는 공장 내부 뿐 아니라 인근 마을로 퍼져나가면서 서산시가 한때 외출자제령을 알리는 안내문자를 보내기도 했습니다.

[사고 목격자/음성변조 : "(기름 냄새를) 맡으면 매스껍고, 무서웠죠. 이게 터질 것 같은 느낌도 들었고..."]

이 사고로 저장 탱크 인근에서 작업하던 50살 조 모 씨 등 근로자 8명과 인근 마을 주민 120여명이 유증기를 마시고 두통과 구토증세를 보여 병원치료를 받았습니다.

한화토탈 SM공정 탱크에서 치솟은 붉은 유증기는 1시간여 지속됐고 사고현장은 기름유출을 막기 위해 비닐로 덮여있습니다.

한화토탈 측은 스티로폼과 합성 고무 등의 원료인 '스티렌모노머'를 만들고 남은 기름 찌꺼기가 제대로 정제되지 않은 채 저장 탱크로 흘러 들어가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한화토탈 관계자/음성변조 : "탱크 온도가 올라가서 그 속에 있던 '흄'이라고, 어떻게 보면 기름 찌꺼기 같은 것들로 유증기가 발생한 거예요."]

지난달에는 현대오일뱅크 대산공장에서 유증기에 질식해 중태에 빠졌던 30대 근로자가 숨지는 등 서산 석유화학단지 내에서 유증기로 인한 안전 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재훈입니다.
  • 한화토탈 대산공장서 유출사고…120여 명 병원치료
    • 입력 2019.05.18 (06:12)
    • 수정 2019.05.18 (07:10)
    뉴스광장 1부
한화토탈 대산공장서 유출사고…120여 명 병원치료
[앵커]

충남 서산에 있는 한화토탈 대산공장에서 유독성 유증기가 뿜어져나와 소방당국이 긴급 방제작업을 벌였습니다.

석유화학제품 저장 탱크가 과열된 탓인데 근로자와 주민 등 120여명이 유증기를 흡입해 치료를 받았습니다.

정재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화토탈 대산공장 안에서 기름찌꺼기와 녹물이 섞인 유증기가 10미터 이상 솟구쳐 오릅니다.

사고가 난 시설은 화학물질 옥외 저장 탱크.

탱크 온도가 갑자기 평소 보다 두 배 높은 100도 가까이 오르면서 유증기가 뿜어져 나온 겁니다.

탱크 온도를 낮추기 위해 소방차가 쉴새 없이 물을 뿌려보지만 역부족입니다.

유증기는 공장 내부 뿐 아니라 인근 마을로 퍼져나가면서 서산시가 한때 외출자제령을 알리는 안내문자를 보내기도 했습니다.

[사고 목격자/음성변조 : "(기름 냄새를) 맡으면 매스껍고, 무서웠죠. 이게 터질 것 같은 느낌도 들었고..."]

이 사고로 저장 탱크 인근에서 작업하던 50살 조 모 씨 등 근로자 8명과 인근 마을 주민 120여명이 유증기를 마시고 두통과 구토증세를 보여 병원치료를 받았습니다.

한화토탈 SM공정 탱크에서 치솟은 붉은 유증기는 1시간여 지속됐고 사고현장은 기름유출을 막기 위해 비닐로 덮여있습니다.

한화토탈 측은 스티로폼과 합성 고무 등의 원료인 '스티렌모노머'를 만들고 남은 기름 찌꺼기가 제대로 정제되지 않은 채 저장 탱크로 흘러 들어가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한화토탈 관계자/음성변조 : "탱크 온도가 올라가서 그 속에 있던 '흄'이라고, 어떻게 보면 기름 찌꺼기 같은 것들로 유증기가 발생한 거예요."]

지난달에는 현대오일뱅크 대산공장에서 유증기에 질식해 중태에 빠졌던 30대 근로자가 숨지는 등 서산 석유화학단지 내에서 유증기로 인한 안전 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재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