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5.18 진상 속속 공개
문 대통령, 오늘 5·18 기념식 참석…취임 후 두번째
입력 2019.05.18 (09:39) 수정 2019.05.18 (09:42) 정치
문 대통령, 오늘 5·18 기념식 참석…취임 후 두번째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8일) 오전 10시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거행되는 제39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합니다.

문 대통령의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참석은 취임 이후 두 번째입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문 대통령이 2년에 한 번씩 5.18 기념식에 참석하겠다고 전에 말씀하셨고, 특히 최근 5.18민주화운동의 의미를 훼손하는 사람들이 있어서 다시 한 번 5.18의 의미를 되새겨야 한다는 의미에서 참석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오월 광주, 정의로운 대한민국'이라는 제목으로 열리는 오늘 기념식에는 청와대와 정부, 국회의 주요 인사와 5.18 유관단체 관계자, 시민 등 5천여 명이 참석합니다.

기념식은 개막 공연, 국민의례와 헌화 분향, 5.18 민주화운동 경과보고, 기념공연, 기념사,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등의 순서로 진행됩니다.

개막 공연은 5·18 당시 희생된 고등학생 시민군의 일기를 바탕으로 작곡한 밴드 블랙홀의 곡 '마지막 일기'로, 옛 전남도청 앞에서 하는 공연을 실황 중계합니다.

기념 공연에서는 5월 항쟁 당시 가두방송을 했던 박영순씨와 최후의 항전을 하다 총상을 입고 사망한 고등학생 시민군 고 안종필 군 어머니 이정님 여사의 사연이 소개될 예정입니다.

문 대통령은 기념식이 끝난 뒤 5.18 희생자들의 묘역을 둘러볼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문 대통령, 오늘 5·18 기념식 참석…취임 후 두번째
    • 입력 2019.05.18 (09:39)
    • 수정 2019.05.18 (09:42)
    정치
문 대통령, 오늘 5·18 기념식 참석…취임 후 두번째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8일) 오전 10시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거행되는 제39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합니다.

문 대통령의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참석은 취임 이후 두 번째입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문 대통령이 2년에 한 번씩 5.18 기념식에 참석하겠다고 전에 말씀하셨고, 특히 최근 5.18민주화운동의 의미를 훼손하는 사람들이 있어서 다시 한 번 5.18의 의미를 되새겨야 한다는 의미에서 참석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오월 광주, 정의로운 대한민국'이라는 제목으로 열리는 오늘 기념식에는 청와대와 정부, 국회의 주요 인사와 5.18 유관단체 관계자, 시민 등 5천여 명이 참석합니다.

기념식은 개막 공연, 국민의례와 헌화 분향, 5.18 민주화운동 경과보고, 기념공연, 기념사,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등의 순서로 진행됩니다.

개막 공연은 5·18 당시 희생된 고등학생 시민군의 일기를 바탕으로 작곡한 밴드 블랙홀의 곡 '마지막 일기'로, 옛 전남도청 앞에서 하는 공연을 실황 중계합니다.

기념 공연에서는 5월 항쟁 당시 가두방송을 했던 박영순씨와 최후의 항전을 하다 총상을 입고 사망한 고등학생 시민군 고 안종필 군 어머니 이정님 여사의 사연이 소개될 예정입니다.

문 대통령은 기념식이 끝난 뒤 5.18 희생자들의 묘역을 둘러볼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