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잠원동 아파트에서 강풍에 건물 외벽 외장재 떨어져…승용차 2대 긁혀
입력 2019.05.18 (17:13) 수정 2019.05.18 (17:22) 사회
잠원동 아파트에서 강풍에 건물 외벽 외장재 떨어져…승용차 2대 긁혀
오늘(18일) 오전 9시 20분쯤 서울 서초구 잠원동의 한 아파트에서, 건물 외벽에 붙어 있는 외장재인 '드라이비트'가 강풍에 바닥으로 떨어졌습니다.

이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주차된 승용차 2대가 긁히고, 외장재 약 120㎡가 파손됐습니다.

드라이비트는 단열을 위해 스티로폼에 시멘트를 바른, 무게가 가벼운 외장재입니다.

소방당국은 추가로 외장재가 떨어지지 않도록 안전조치를 마무리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서초소방서 제공]
  • 잠원동 아파트에서 강풍에 건물 외벽 외장재 떨어져…승용차 2대 긁혀
    • 입력 2019.05.18 (17:13)
    • 수정 2019.05.18 (17:22)
    사회
잠원동 아파트에서 강풍에 건물 외벽 외장재 떨어져…승용차 2대 긁혀
오늘(18일) 오전 9시 20분쯤 서울 서초구 잠원동의 한 아파트에서, 건물 외벽에 붙어 있는 외장재인 '드라이비트'가 강풍에 바닥으로 떨어졌습니다.

이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주차된 승용차 2대가 긁히고, 외장재 약 120㎡가 파손됐습니다.

드라이비트는 단열을 위해 스티로폼에 시멘트를 바른, 무게가 가벼운 외장재입니다.

소방당국은 추가로 외장재가 떨어지지 않도록 안전조치를 마무리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서초소방서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