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류현진, 시즌 6승 달성…메이저리그 평균자책점 1위 등극
입력 2019.05.20 (06:06) 수정 2019.05.20 (06:12)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류현진, 시즌 6승 달성…메이저리그 평균자책점 1위 등극
동영상영역 끝
[앵커]

미국 프로야구 LA다저스의 류현진이 올 시즌 첫 원정경기 승리로 6승 달성에 성공했습니다.

류현진은 31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 속에 평균자책점 전체 1위로 올라섰습니다.

강재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류현진은 1회 선두타자 닉 센젤에게 초구 안타를 내줬습니다.

2루 도루까지 허용한 류현진은 3번 수아레즈에게 시즌 네 번째 볼넷을 내주고 말았습니다.

첫 회부터 1사 1, 2루의 위기 상황.

하지만, 류현진은 옛 동료 야시엘 푸이그를 병살타로 유도하면서 이닝을 마쳤습니다.

이후에도 류현진은 매 이닝 안타를 내주고도 실점하지 않는 노련한 위기 관리 능력을 보여줬습니다.

특히, 5회, 앞선 두 타석에서 모두 안타를 허용했던 톱 타자 센젤, 그리고 선구안이 좋은 조이 보토를 연속 타자 삼진으로 돌려 세우는 장면이 압권이었습니다.

6회 상대 클린업트리오를 맞아 처음으로 삼자범퇴를 이끌어낸 류현진은, 7회에도 세 타자를 범타로 처리하고 다음 공격 때 대타로 교체됐습니다.

7이닝 동안 5안타 5삼진 무실점.

무려 31이닝을 실점없이 막아낸 류현진은 평균자책점도 1.52로 끌어내렸습니다.

이로써 류현진은 밀워키의 잭 데이비스를 제치고 이 부문 전체 1위로 올라섰습니다.

결국, 팀이 이기면서 류현진은 시즌 6승째를 첫 원정 승리로 장식했습니다.

다저스 타선은 벨린저의 시즌 17호 홈런, 포수 러셀 마틴의 홈런포 등 화력을 과시하며 류현진의 시즌 6승을 도왔습니다.

KBS 뉴스 강재훈입니다.
  • 류현진, 시즌 6승 달성…메이저리그 평균자책점 1위 등극
    • 입력 2019.05.20 (06:06)
    • 수정 2019.05.20 (06:12)
    뉴스광장 1부
류현진, 시즌 6승 달성…메이저리그 평균자책점 1위 등극
[앵커]

미국 프로야구 LA다저스의 류현진이 올 시즌 첫 원정경기 승리로 6승 달성에 성공했습니다.

류현진은 31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 속에 평균자책점 전체 1위로 올라섰습니다.

강재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류현진은 1회 선두타자 닉 센젤에게 초구 안타를 내줬습니다.

2루 도루까지 허용한 류현진은 3번 수아레즈에게 시즌 네 번째 볼넷을 내주고 말았습니다.

첫 회부터 1사 1, 2루의 위기 상황.

하지만, 류현진은 옛 동료 야시엘 푸이그를 병살타로 유도하면서 이닝을 마쳤습니다.

이후에도 류현진은 매 이닝 안타를 내주고도 실점하지 않는 노련한 위기 관리 능력을 보여줬습니다.

특히, 5회, 앞선 두 타석에서 모두 안타를 허용했던 톱 타자 센젤, 그리고 선구안이 좋은 조이 보토를 연속 타자 삼진으로 돌려 세우는 장면이 압권이었습니다.

6회 상대 클린업트리오를 맞아 처음으로 삼자범퇴를 이끌어낸 류현진은, 7회에도 세 타자를 범타로 처리하고 다음 공격 때 대타로 교체됐습니다.

7이닝 동안 5안타 5삼진 무실점.

무려 31이닝을 실점없이 막아낸 류현진은 평균자책점도 1.52로 끌어내렸습니다.

이로써 류현진은 밀워키의 잭 데이비스를 제치고 이 부문 전체 1위로 올라섰습니다.

결국, 팀이 이기면서 류현진은 시즌 6승째를 첫 원정 승리로 장식했습니다.

다저스 타선은 벨린저의 시즌 17호 홈런, 포수 러셀 마틴의 홈런포 등 화력을 과시하며 류현진의 시즌 6승을 도왔습니다.

KBS 뉴스 강재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