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공항 ‘열차 화재·수하물처리 전산장애’ 위기대응훈련
입력 2019.05.24 (15:14) 수정 2019.05.24 (15:18) 사회
인천공항 ‘열차 화재·수하물처리 전산장애’ 위기대응훈련
인천공항 제1터미널과 제2터미널을 잇는 무인열차 화재와 수하물처리시설 전산시스템에 장애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한 대규모 위기대응훈련이 어젯밤(5/23) 인천국제공항에서 열렸습니다.

국토교통부와 인천공항공사,서울지방항공청이 모두 참여한 이번 훈련은 공항 혼잡과 여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야간에 진행됐으며,비상대책본부 운영을 통한 상황통제와 초기 대응,무인열차 안에서 발생한 화재 진압과 승객 대피 등 실제 상황과 똑같이 추진됐습니다.

인천공항공사는 국제공항에 위기상황 발생을 가정한 이번 훈련을 통해 골든타임 안에 초기대응 역량과 주요 기관별 협조 체계를 점검했고,비상 상황에 완벽하게 대응함으로써 승객들에게 더 안전하고 편리한 공항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인천공항 ‘열차 화재·수하물처리 전산장애’ 위기대응훈련
    • 입력 2019.05.24 (15:14)
    • 수정 2019.05.24 (15:18)
    사회
인천공항 ‘열차 화재·수하물처리 전산장애’ 위기대응훈련
인천공항 제1터미널과 제2터미널을 잇는 무인열차 화재와 수하물처리시설 전산시스템에 장애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한 대규모 위기대응훈련이 어젯밤(5/23) 인천국제공항에서 열렸습니다.

국토교통부와 인천공항공사,서울지방항공청이 모두 참여한 이번 훈련은 공항 혼잡과 여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야간에 진행됐으며,비상대책본부 운영을 통한 상황통제와 초기 대응,무인열차 안에서 발생한 화재 진압과 승객 대피 등 실제 상황과 똑같이 추진됐습니다.

인천공항공사는 국제공항에 위기상황 발생을 가정한 이번 훈련을 통해 골든타임 안에 초기대응 역량과 주요 기관별 협조 체계를 점검했고,비상 상황에 완벽하게 대응함으로써 승객들에게 더 안전하고 편리한 공항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