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수 효린에게 “학교폭력 당했다”…소속사 “일방적 주장”
입력 2019.05.26 (17:09) 수정 2019.05.26 (19:22) 사회
가수 효린에게 “학교폭력 당했다”…소속사 “일방적 주장”
밴드 잔나비의 전 멤버 유영현에 이어 걸그룹 씨스타 출신 가수 효린까지 학교폭력 가해자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어제(25일) 새벽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15년 전 중학교 때 효린에게 학교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A씨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A씨는 '학폭 미투, 정말 치가 떨리네요'라는 제목의 글에서 "효린에게 15년 전 중학교 1학년때부터 3년간 끊임없이 학교폭력을 당한 피해자"라며 "상습적으로 옷과 현금 등을 빼앗기고, 이유를 갖다 붙이면서 저를 아파트 놀이터에서 폭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그당시엔 보복이 두려워 신고조차 하지 못했고 졸업하기만을 기다렸다"며 "진심어린 사과 한 번 받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글이 논란이 되자 효린의 소속사 브리지는 오늘 "현재 효린 본인은 15년 전 기억이 선명하지 않은 상황이라 사실 관계를 확인 중에 있다"며 "피해자라 주장하시는 분을 직접 찾아뵐 생각이다"라는 내용의 공식입장을 밝혔습니다.

하지만 해당 글이 삭제된 뒤, 소속사 브리지는 다시 공식입장을 내고 "명백히 사실 관계가 확인되지 않은 일방적인 주장으로 지난 10년간 한 길을 걸어온 아티스트의 이미지와 명예는 이미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며 "소속사 차원에서도 해당 글을 올린 이에 대해 참을 수 없는 모욕감과 명예훼손으로 엄중히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지난 23일에는 밴드 잔나비의 멤버 유영현에게 학교폭력을 당했다는 글이 올라왔고, 논란이 일자 유 씨는 책임을 인정하고 밴드에서 탈퇴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가수 효린에게 “학교폭력 당했다”…소속사 “일방적 주장”
    • 입력 2019.05.26 (17:09)
    • 수정 2019.05.26 (19:22)
    사회
가수 효린에게 “학교폭력 당했다”…소속사 “일방적 주장”
밴드 잔나비의 전 멤버 유영현에 이어 걸그룹 씨스타 출신 가수 효린까지 학교폭력 가해자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어제(25일) 새벽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15년 전 중학교 때 효린에게 학교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A씨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A씨는 '학폭 미투, 정말 치가 떨리네요'라는 제목의 글에서 "효린에게 15년 전 중학교 1학년때부터 3년간 끊임없이 학교폭력을 당한 피해자"라며 "상습적으로 옷과 현금 등을 빼앗기고, 이유를 갖다 붙이면서 저를 아파트 놀이터에서 폭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그당시엔 보복이 두려워 신고조차 하지 못했고 졸업하기만을 기다렸다"며 "진심어린 사과 한 번 받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글이 논란이 되자 효린의 소속사 브리지는 오늘 "현재 효린 본인은 15년 전 기억이 선명하지 않은 상황이라 사실 관계를 확인 중에 있다"며 "피해자라 주장하시는 분을 직접 찾아뵐 생각이다"라는 내용의 공식입장을 밝혔습니다.

하지만 해당 글이 삭제된 뒤, 소속사 브리지는 다시 공식입장을 내고 "명백히 사실 관계가 확인되지 않은 일방적인 주장으로 지난 10년간 한 길을 걸어온 아티스트의 이미지와 명예는 이미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며 "소속사 차원에서도 해당 글을 올린 이에 대해 참을 수 없는 모욕감과 명예훼손으로 엄중히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지난 23일에는 밴드 잔나비의 멤버 유영현에게 학교폭력을 당했다는 글이 올라왔고, 논란이 일자 유 씨는 책임을 인정하고 밴드에서 탈퇴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