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귀포시 모 요양원 6달 만에 또 노인학대 판정
입력 2019.06.01 (07:37) 수정 2019.06.01 (08:01)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서귀포시 모 요양원 6달 만에 또 노인학대 판정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제주에서 요양보호사가 치매 할머니를 폭행해 과태료 처분을 받은 요양원에서 6달 만에 또 노인학대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노인보호전문기관은 열흘 동안의 조사를 벌인 결과 학대 판정을 내렸습니다.

임연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서귀포 지역 한 요양원의 CCTV 화면입니다.

한 할머니의 상반신이 침대 모서리로 점점 치우치더니, 얼굴까지 침대 밖으로 빠지자 할머니가 앙상한 팔을 휘저으며 몸부림칩니다.

할머니 뺨에 멍 자국이 발견됐다는 학대 의심 신고를 받은 노인보호전문기관이 '방임학대'라고 최종 판정했습니다.

이 할머니는 거동할 수 없는 와상 환자로, 요양원은 관련 매뉴얼에 따라 최소 두 시간 간격으로 할머니를 돌봐야 하는데 오랜 시간 방치했다는 겁니다.

[배황진/서귀포시 노인보호전문기관장 : "밤사이 혼자 계신 어르신을 중간에라도 확인이라든가 점검이라든가 돌봄이 필요한데 다섯 시간 정도 가량 방치돼있다 보니 (학대로 판정됐습니다)."]

요양원은 또, 할머니가 용변을 본 상태로 방치한 적도 있고, 욕창 방지를 위한 체위변경 일지도 두 달여 동안 기록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 요양원은 지난해 요양보호사가 치매 할머니를 폭행해 과태료 처분을 받은 적 있는데, 6달 만에 또 학대 판정을 받은 겁니다.

요양원 측은 불미스러운 일에 피해자 가족에게 사과했다며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문제는 학대 의심 신고 두 차례 모두, 익명 제보나 외부 관계자가 한 것으로 관리, 감독을 맡은 행정당국에선 전혀 알지 못했다는 겁니다.

[현정준/서귀포시 노인요양팀장 : "기록 내용과 CCTV를 봤을 때 진짜 사실대로 (돌봄이) 이뤄지고 있는지 아닌지에 대해 (감독을) 강화를 해가는 쪽으로."]

서귀포시는 해당 요양원에 대해 시설장 교체나 업무정지 3개월 등의 행정처분 검토에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임연희입니다.
  • 서귀포시 모 요양원 6달 만에 또 노인학대 판정
    • 입력 2019.06.01 (07:37)
    • 수정 2019.06.01 (08:01)
    뉴스광장
서귀포시 모 요양원 6달 만에 또 노인학대 판정
[앵커]

제주에서 요양보호사가 치매 할머니를 폭행해 과태료 처분을 받은 요양원에서 6달 만에 또 노인학대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노인보호전문기관은 열흘 동안의 조사를 벌인 결과 학대 판정을 내렸습니다.

임연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서귀포 지역 한 요양원의 CCTV 화면입니다.

한 할머니의 상반신이 침대 모서리로 점점 치우치더니, 얼굴까지 침대 밖으로 빠지자 할머니가 앙상한 팔을 휘저으며 몸부림칩니다.

할머니 뺨에 멍 자국이 발견됐다는 학대 의심 신고를 받은 노인보호전문기관이 '방임학대'라고 최종 판정했습니다.

이 할머니는 거동할 수 없는 와상 환자로, 요양원은 관련 매뉴얼에 따라 최소 두 시간 간격으로 할머니를 돌봐야 하는데 오랜 시간 방치했다는 겁니다.

[배황진/서귀포시 노인보호전문기관장 : "밤사이 혼자 계신 어르신을 중간에라도 확인이라든가 점검이라든가 돌봄이 필요한데 다섯 시간 정도 가량 방치돼있다 보니 (학대로 판정됐습니다)."]

요양원은 또, 할머니가 용변을 본 상태로 방치한 적도 있고, 욕창 방지를 위한 체위변경 일지도 두 달여 동안 기록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 요양원은 지난해 요양보호사가 치매 할머니를 폭행해 과태료 처분을 받은 적 있는데, 6달 만에 또 학대 판정을 받은 겁니다.

요양원 측은 불미스러운 일에 피해자 가족에게 사과했다며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문제는 학대 의심 신고 두 차례 모두, 익명 제보나 외부 관계자가 한 것으로 관리, 감독을 맡은 행정당국에선 전혀 알지 못했다는 겁니다.

[현정준/서귀포시 노인요양팀장 : "기록 내용과 CCTV를 봤을 때 진짜 사실대로 (돌봄이) 이뤄지고 있는지 아닌지에 대해 (감독을) 강화를 해가는 쪽으로."]

서귀포시는 해당 요양원에 대해 시설장 교체나 업무정지 3개월 등의 행정처분 검토에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임연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