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매장당 일회용 컵 사용량 14% 감소…“테이크아웃은 여전”
입력 2019.06.04 (18:04) 수정 2019.06.04 (18:07) KBS 경제타임
동영상영역 시작
매장당 일회용 컵 사용량 14% 감소…“테이크아웃은 여전”
동영상영역 끝
주요 커피전문점과 패스트푸드점의 매장당 일회용 컵 사용량이 1년 전보다 14.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환경부는 오늘, 지난해 5월부터 '일회용품 줄이기 협약'을 체결한 2만여 개 업체를 대상으로 1년간의 성과를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이들 업체의 일회용 컵 사용량은 2017년 7억 136만 개였지만, 지난해는 6억 7천만 개로 2천 4백만 개 가량 줄었습니다.

또 매장당 일회용 컵 사용량을 보면, 7만 6,376개에서 6만 5,376개로 14.4% 감소했습니다.

환경부는 매장 내에서 머그컵 사용이 늘었지만, 여전히 매장 밖으로 음료를 가져갈 때는 일회용 컵을 많이 찾기 때문에 전체 사용량이 크게 줄지는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 매장당 일회용 컵 사용량 14% 감소…“테이크아웃은 여전”
    • 입력 2019.06.04 (18:04)
    • 수정 2019.06.04 (18:07)
    KBS 경제타임
매장당 일회용 컵 사용량 14% 감소…“테이크아웃은 여전”
주요 커피전문점과 패스트푸드점의 매장당 일회용 컵 사용량이 1년 전보다 14.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환경부는 오늘, 지난해 5월부터 '일회용품 줄이기 협약'을 체결한 2만여 개 업체를 대상으로 1년간의 성과를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이들 업체의 일회용 컵 사용량은 2017년 7억 136만 개였지만, 지난해는 6억 7천만 개로 2천 4백만 개 가량 줄었습니다.

또 매장당 일회용 컵 사용량을 보면, 7만 6,376개에서 6만 5,376개로 14.4% 감소했습니다.

환경부는 매장 내에서 머그컵 사용이 늘었지만, 여전히 매장 밖으로 음료를 가져갈 때는 일회용 컵을 많이 찾기 때문에 전체 사용량이 크게 줄지는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