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충주 스티로폼 공장 불…2명 화상·36억 원 피해
입력 2019.06.14 (14:35) 수정 2019.06.14 (14:49) 사회
충북 충주 스티로폼 공장 불…2명 화상·36억 원 피해
오늘 오전 9시 50분쯤, 충북 충주시 대소원면의 한 스티로폼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나 직원 62살 A 씨 등 2명이 화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 불은 또 2,900여 ㎡ 공장 전체와 기계 설비, 스티로폼 20톤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36억 원의 재산 피해를 낸 뒤 1시간여 만에 꺼졌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공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충북 충주 스티로폼 공장 불…2명 화상·36억 원 피해
    • 입력 2019.06.14 (14:35)
    • 수정 2019.06.14 (14:49)
    사회
충북 충주 스티로폼 공장 불…2명 화상·36억 원 피해
오늘 오전 9시 50분쯤, 충북 충주시 대소원면의 한 스티로폼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나 직원 62살 A 씨 등 2명이 화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 불은 또 2,900여 ㎡ 공장 전체와 기계 설비, 스티로폼 20톤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36억 원의 재산 피해를 낸 뒤 1시간여 만에 꺼졌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공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