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유정 살인사건 속보> 의붓아들도 죽였나?.. 현 남편, 고유정 고소
입력 2019.06.14 (20:46) 수정 2019.06.15 (00:07) 뉴스9(제주)
동영상영역 시작
<교유정 살인사건 속보> 의붓아들도 죽였나?.. 현 남편, 고유정 고소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전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고유정이 의붓아들마저
살해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새롭게 제기됐습니다.
고유정과 재혼한
현재의 남편이,
고유정이 의붓아들마저
살해했을 가능성이 높다며
재수사를 촉구했습니다.

안서연 기잡니다.

[리포트]
고유정과 재혼한
현 남편 A 씨가 고유정을
아들 살해 혐의로 고소했습니다.

전 부인 사이에 낳은
아들이 지난 3월 갑자기 숨졌는데,
계모인 고유정이 살해한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유는 세 가집니다.

고유정이
갑자기 각방을 쓰자고 하던
당일 밤에 아들이 숨졌고,

잠에 빠졌다가
아침에 깨어 보니 숨진 아들
얼굴 주변에 피가 묻어 있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아들 장례식장에
고유정이 끝내 나타나지 않은 점도
석연치 않다고 밝혔습니다.

자신이 잠결에 아들 배에
다리를 올려놔서 질식사했다는
일부 언론보도는 명백히 오보라고
주장했습니다.

고유정이 현 남편에게
고소를 당하면서 심경변화가
생길 가능성도 높아졌습니다.

이수정/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녹취]
"남편과의 어떤 애정관계 이게 고유정에겐 굉장히 큰 동기원이 되었기 때문에 그게
무너지면 아마 잘 되면 자백까지도 몰고
갈 수 있지 않을까."

고유정의 엽기적인 범죄행각이
속속 드러나자, 수년 전 자살한
현 남편 전처의 죽음 연루설부터
고유정 전 남자친구 행방불명 설까지,
온갖 괴담들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모두 유언비어라고
경찰은 밝혔습니다.

강경남/제주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장[녹취]
"제주도 내에서 발생한 미귀가자랄지 가출인 관련해 대상자(고유정)와 관련 있다고 볼 수 있는 내용은 전혀 없었습니다."

전 남편을 살해한 데 이어
의붓아들 살해 의혹까지 불거져
검찰수사가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습니다.

KBS 뉴스 안서연 입니다.
  • <교유정 살인사건 속보> 의붓아들도 죽였나?.. 현 남편, 고유정 고소
    • 입력 2019.06.14 (20:46)
    • 수정 2019.06.15 (00:07)
    뉴스9(제주)
<교유정 살인사건 속보> 의붓아들도 죽였나?.. 현 남편, 고유정 고소
[앵커멘트]
전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고유정이 의붓아들마저
살해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새롭게 제기됐습니다.
고유정과 재혼한
현재의 남편이,
고유정이 의붓아들마저
살해했을 가능성이 높다며
재수사를 촉구했습니다.

안서연 기잡니다.

[리포트]
고유정과 재혼한
현 남편 A 씨가 고유정을
아들 살해 혐의로 고소했습니다.

전 부인 사이에 낳은
아들이 지난 3월 갑자기 숨졌는데,
계모인 고유정이 살해한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유는 세 가집니다.

고유정이
갑자기 각방을 쓰자고 하던
당일 밤에 아들이 숨졌고,

잠에 빠졌다가
아침에 깨어 보니 숨진 아들
얼굴 주변에 피가 묻어 있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아들 장례식장에
고유정이 끝내 나타나지 않은 점도
석연치 않다고 밝혔습니다.

자신이 잠결에 아들 배에
다리를 올려놔서 질식사했다는
일부 언론보도는 명백히 오보라고
주장했습니다.

고유정이 현 남편에게
고소를 당하면서 심경변화가
생길 가능성도 높아졌습니다.

이수정/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녹취]
"남편과의 어떤 애정관계 이게 고유정에겐 굉장히 큰 동기원이 되었기 때문에 그게
무너지면 아마 잘 되면 자백까지도 몰고
갈 수 있지 않을까."

고유정의 엽기적인 범죄행각이
속속 드러나자, 수년 전 자살한
현 남편 전처의 죽음 연루설부터
고유정 전 남자친구 행방불명 설까지,
온갖 괴담들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모두 유언비어라고
경찰은 밝혔습니다.

강경남/제주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장[녹취]
"제주도 내에서 발생한 미귀가자랄지 가출인 관련해 대상자(고유정)와 관련 있다고 볼 수 있는 내용은 전혀 없었습니다."

전 남편을 살해한 데 이어
의붓아들 살해 의혹까지 불거져
검찰수사가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습니다.

KBS 뉴스 안서연 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