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화웨이 “폴더블폰 메이트X 출시 연기…접는 화면 품질 개선 위해”
입력 2019.06.15 (04:11) 국제
中 화웨이 “폴더블폰 메이트X 출시 연기…접는 화면 품질 개선 위해”
중국의 스마트폰 제조사인 화웨이가 폴더블 스마트폰 '메이트X'의 출시를 연기했다고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이 현지 시각으로 14일 보도했습니다.

화웨이는 당초 6월 이 제품을 출시한다고 밝혔지만 이날 출시일을 9월로 늦췄습니다.

이 회사는, 메이트X의 출시 연기가 부분적으로 폴딩 스크린의 품질 개선을 위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폴더블 스마트폰에서 접는 화면은 가장 복잡하고 어려운 기술적 요소입니다.

이에 앞서 삼성전자도 디스플레이 결함 논란 등이 제기되면서 당초 4월 말로 예정됐던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의 출시를 연기했습니다.

화웨이 역시 삼성과 비슷한 이유로 들어 출시를 늦춘 것인데, 두 회사는 '세계 최초 폴더블 스마트폰 출시'를 놓고 경쟁을 벌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中 화웨이 “폴더블폰 메이트X 출시 연기…접는 화면 품질 개선 위해”
    • 입력 2019.06.15 (04:11)
    국제
中 화웨이 “폴더블폰 메이트X 출시 연기…접는 화면 품질 개선 위해”
중국의 스마트폰 제조사인 화웨이가 폴더블 스마트폰 '메이트X'의 출시를 연기했다고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이 현지 시각으로 14일 보도했습니다.

화웨이는 당초 6월 이 제품을 출시한다고 밝혔지만 이날 출시일을 9월로 늦췄습니다.

이 회사는, 메이트X의 출시 연기가 부분적으로 폴딩 스크린의 품질 개선을 위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폴더블 스마트폰에서 접는 화면은 가장 복잡하고 어려운 기술적 요소입니다.

이에 앞서 삼성전자도 디스플레이 결함 논란 등이 제기되면서 당초 4월 말로 예정됐던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의 출시를 연기했습니다.

화웨이 역시 삼성과 비슷한 이유로 들어 출시를 늦춘 것인데, 두 회사는 '세계 최초 폴더블 스마트폰 출시'를 놓고 경쟁을 벌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