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복된 배 안 에어포켓에서 두 시간…극적 구조
입력 2019.06.15 (10:22) 수정 2019.06.15 (11:24) 사회
전복된 배 안 에어포켓에서 두 시간…극적 구조
해상에서 전복된 배 안에 갇힌 선원이 에어포켓에서 머무르다 두 시간만에 구조됐습니다. 오늘 새벽 2시 50분 쯤 전남 신안군 안좌면 인근 바다에서 흑산도 선적 어획물 운반선이 전복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해경이 긴급 구조에 나섰습니다.

사고 당시 선장 A씨는 뒤집힌 배 위에서 구조됐지만, 함께 타고 있던 선원 B씨는 전복된 배 안에 갇혀 빠져나오지 못했습니다. B씨가 갇힌 선실은 부유물과 사료가 쌓여 있어 구조대가 내부로 진입하는 데 어려움을 겪었지만 B 씨는 배 안에 공기가 남아있는 공간인 에어포켓에서 구조를 기다렸고, 해경은 B씨를 두 시간만에 무사히 구조했습니다.

사고 선박은 새벽 1시 쯤 전남 목포 북항에서 양식 사료를 싣고 전남 신안의 한 양식장으로 이동하는 중이었습니다.

해경은 구조된 선장과 선원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전복된 배 안 에어포켓에서 두 시간…극적 구조
    • 입력 2019.06.15 (10:22)
    • 수정 2019.06.15 (11:24)
    사회
전복된 배 안 에어포켓에서 두 시간…극적 구조
해상에서 전복된 배 안에 갇힌 선원이 에어포켓에서 머무르다 두 시간만에 구조됐습니다. 오늘 새벽 2시 50분 쯤 전남 신안군 안좌면 인근 바다에서 흑산도 선적 어획물 운반선이 전복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해경이 긴급 구조에 나섰습니다.

사고 당시 선장 A씨는 뒤집힌 배 위에서 구조됐지만, 함께 타고 있던 선원 B씨는 전복된 배 안에 갇혀 빠져나오지 못했습니다. B씨가 갇힌 선실은 부유물과 사료가 쌓여 있어 구조대가 내부로 진입하는 데 어려움을 겪었지만 B 씨는 배 안에 공기가 남아있는 공간인 에어포켓에서 구조를 기다렸고, 해경은 B씨를 두 시간만에 무사히 구조했습니다.

사고 선박은 새벽 1시 쯤 전남 목포 북항에서 양식 사료를 싣고 전남 신안의 한 양식장으로 이동하는 중이었습니다.

해경은 구조된 선장과 선원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